12월 9일 수요일 성경통독 말씀묵상 ‘화가 날 때’

읽을범위 : 에베소서 4~6장

묵상말씀 : 엡 4:26,27


[화를 내더라도, 죄를 짓는 데까지 이르지 않도록 하십시오. 해가 지도록 노여움을 품고 있지 마십시오.

악마에게 틈을 주지 마십시오.]


사람은 감정에 큰 영향을 받습니다. 감정이 안 좋으면 말이나 행동이 부정적으로 나타나고, 감정이 좋으면 말이나 행동이 긍정적으로 나타납니다. 그것이 내 삶에 미치는 영향은 경험해봐서 잘 알것입니다. 어른이 된다는 것은 화를 다스릴 줄 안다는 말이기도 합니다. 살다보면 이런 저런 이유로 화가 납니다. 배가 고파도 화가 나고, 억울한 일을 당해도 화가 나고, 악한 일을 보면 화가 납니다. 그런데 어떤 경우라도 화가 나는 감정에 사로잡혀 행동하면 문제가 생깁니다. 성숙한 사람은 화가 날 때, 그 감정이 정당한건지, 그리고 감정에 따라서 행동할 때 어떤 결과가 나타날지 생각합니다. “참을 인((忍)자 셋이면 살인도 면한다.”는 말이 그 말입니다.


바울은 화가 날 때, 그 화에 사로잡혀 행하면 죄를 짓게 될 것이라고 말합니다. 어떻게든 감정을 통제하고 화를 풀으라고 합니다. 그것이 악마에게 내 영혼의 틈을 내주어 죄를 짓고 파멸하게 하기 때문입니다. 오늘도 화나는 일이 있겠지만, 잘 감당하고 조절하는 하루를 사시기 바랍니다.

조회수 2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읽을범위 : 마태복음 22장 묵상말씀 : 마 22:10~13 [종들이 길에 나가 악한 자나 선한 자나 만나는 대로 모두 데려오니 혼인 잔치에 손님들이 가득한지라 임금이 손님들을 보러 들어올새 거기서 예복을 입지 않은 한 사람을 보고 이르되 친구여 어찌하여 예복을 입지 않고 여기 들어왔느냐 하니 그가 아무 말도 못하거늘 임금이 사환들에게 말하되 그 손발을 묶

읽을범위 : 마태복음 21장 묵상말씀 : 마 21:28~31 [그러나 너희 생각에는 어떠하냐 어떤 사람에게 두 아들이 있는데 맏아들에게 가서 이르되 얘 오늘 포도원에 가서 일하라 하니 대답하여 이르되 아버지 가겠나이다 하더니 가지 아니하고 둘째 아들에게 가서 또 그와 같이 말하니 대답하여 이르되 싫소이다 하였다가 그 후에 뉘우치고 갔으니 그 둘 중의 누가

읽을범위 : 마태복음 20장 묵상말씀 : 마 20:13,14 [주인이 그 중의 한 사람에게 대답하여 이르되 친구여 내가 네게 잘못한 것이 없노라 네가 나와 한 데나리온의 약속을 하지 아니하였느냐 네 것이나 가지고 가라 나중 온 이 사람에게 너와 같이 주는 것이 내 뜻이니라] 예수님의 천국 비유가 이어집니다. 이번에는 천국이 포도원 주인 같다고 하십니다. 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