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월 14일 화요일 성경통독 묵상 <창 41:1,2>

읽을범위 : 창 40~41장 묵상말씀 : 창 41:1,2

“그로부터 만 이 년이 지나서, 바로가 꿈을 꾸었다. 그가 나일 강 가에 서 있는데, 잘생기고, 살이 찐 암소 일곱 마리가 강에서 올라와서, 갈밭에서 풀을 뜯는다.”

창세기가 말해주는 요셉의 인생은 몇 가지 특징이 있습니다. 꿈이 중요한 역할을 하는 점, 좋은 자리에서 고생하다가 좋은 자리로 가고, 또 고생하다가 좋은 자리에 가는 역전의 인생이라는 점, 그리고 그 과정이 오랜 시간의 기다림을 통해 이루어진다는 점입니다. 요셉이 꾸었던 꿈, 그리고 감옥에서 관리들이 꾸었던 꿈, 또 이집트 왕이 꾸었던 꿈은 하나님이 주신 꿈이었습니다. 요셉은 꿈을 푸는 지혜는 하나님이 주신다고 말합니다. 하나님이 주시는 꿈이 인도하는 인생이었습니다. 꿈을 통해 인도하시는 하나님의 계획을 따라 살았다고 할수 있습니다. 우리도 꿈이든 무엇이든 하나님의 계획을 따라 사는 것이 잘 사는 것인줄 믿습니다. 또 요셉은 있는 곳에서 좋은 복을 누렸습니다. 하나님이 주신 복이 함께한 사람입니다. 그런데 그 복 뒤에는 늘 고난이 따라왔습니다. 우리 인생도 그렇습니다. 좋은 복을 주시는가 하면 고난도 닥쳐옵니다. 고난 중에 힘들게 견디다보면 또 복을 주십니다. 이것을 보고 하나님의 때를 기다리며 인내해야겠습니다.

성경이 구체적으로 설명하지는 않지만, 이집트로 팔려갔을 때 요셉의 심정과 고생은 말로 할 수 없었을 것입니다. 그리고 시간이 걸려 그 자리에서 최상의 자리에 갑니다. 또 감옥에 갇히고 수년의 시간을 절망과 고통 중에 지내야 했습니다. 이집트 관리에게 꿈 해몽을 해주고 기회를 얻었지만 또 2년의 시간을 기다려야 했습니다. 그 2년의 기다림은 마지막 고통이었지만, 가장 절망스러운 시간이었을 것입니다. 하나님의 때는 기다림과 인내를 통해서 이루어집니다. 아침이 가까울수록 새벽은 어둡다고 합니다. 고통의 시간을 지나고 있는 분들은 요셉의 인생을 그런 방향으로 묵상하시고 은혜를 얻으시기 바랍니다.

조회 0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6월 18일 금요일 매일말씀묵상 ‘그때 그때 달라요’

읽을범위 : 왕상 19:1~21, 행 12:1~23, 시 136:1~26, 잠 17:14~15 묵상말씀 : 행 12:18,19 [날이 밝자 군인들 사이에는 베드로가 없어졌기 때문에 큰 소동이 일어났다. 헤로데는 부하들을 풀어 베드로를 찾다가 끝내 못 찾게 되자 경비병들을 문초한 다음 그들을 대신 처형시켰다. 이 일이 있은 뒤에 헤로데는 유다를 떠나 가이사리

6월 17일 목요일 매일말씀묵상 ‘망하게 하는 사람’

읽을범위 : 왕상 18:1~46, 행 11:1~30, 시 135:1~21, 잠 17:12~13 묵상말씀 : 왕상 18:17,18 [아합은 엘리야를 보자 말을 건넸다. "그대가 이스라엘을 망치는 장본인인가?" 엘리야가 대답하였다. "내가 이스라엘을 망치는 것이 아닙니다. 이스라엘을 망하게 하는 사람은 바로 왕 자신과 왕의 가문입니다. 왕께서는 야훼의 계명을

6월 16일 수요일 매일말씀묵상 ‘망하는 인생’

읽을범위 : 왕상 15:25~17:24, 행 10:24~48, 시 134:1~3, 잠 17:9~11 묵상말씀 : 왕상 15:29 [바아사는 왕이 되자마자 여로보암 가문을 씨도 남기지 않고 몰살시켰다. 야훼께서 실로 사람 아히야를 시켜 말씀하신 것이 그대로 이루어진 것이다.] 북이스라엘의 여로보암 왕을 이어 그의 아들 나답이 이스라엘의 왕이 되었습니다. 그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