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월 22일 월요일 매일말씀묵상 ‘살리는 말, 죽이는 말’

읽을범위 : 레 13:1~59, 막 6:1~29, 시 39:1~13, 잠 10:10

묵상말씀 : 잠 10:10


[눈을 흘기면 서로 사이가 벌어지고 터놓고 책망하면 화평을 이룬다.]


이 본문 말씀에서 또 공동번역과 다른 번역의 차이를 볼 수 있습니다. 앞부분에 대한 번역은 크게 다르지 않은데, 뒷부분 ‘터놓고 책망하면 화평을 이룬다’는 새번역에서는 ‘입을 어리석게 놀리는 사람은 멸망한다’로 개역개정은 ‘입이 미련한 자는 멸망하느니라’로 번역하고 있습니다. 말하는 것은 공통적인데 공동번역은 앞의 내용과 대조되는 것으로 번역해서 화평을 이룬다고 했고, 새번역과 개역개정은 앞부분과 같은 어조로 보아서 망한다고 번역했습니다. 우리의 실제 생활에서는 어떤가요? 말을 잘하면 화해를 이룰 수 있고, 말을 잘못하면 더 안 좋아집니다. 공동번역과 다른 번역의 두가지 반대되는 내용이 다 나름 의미가 있지 않나 생각해 봅니다. 말을 하지 않고 감정을 쌓아가면 관계가 좋아질 수 없지만 마음을 터놓고 얘기하면 달라질 수 있습니다. 반면 마음을 터놓고 얘기한다고 자기 하고 싶은 말만 쏟아 놓는다면 관계는 더 나빠지고 차라리 말하지 않는 것이 나은 결과가 될 것입니다. 말은 아끼는 것이 좋지만 또 필요한 말은 지혜롭게 해야 할 때가 있습니다. 우리 모두가 때를 가려서 지혜롭게 말하면 좋겠습니다.

조회 0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3월 5일 금요일 매일말씀묵상 ‘하나님 사랑, 이웃 사랑’

읽을범위 : 민수기 4:1~5:31, 막 12:18~37, 시 48:1~14, 잠 10:26 묵상말씀 : 막 12:29~31 [예수께서는 이렇게 대답하셨다. "첫째 가는 계명은 이것이다. '이스라엘아, 들어라. 우리 하느님은 유일한 주님이시다. 네 마음을 다하고 목숨을 다하고 생각을 다하고 힘을 다하여 주님이신 너의 하느님을 사랑하여라.' 또 둘째 가는 계

3월 3일 수요일 매일말씀묵상 ‘잎만 무성한 신앙’

읽을범위 : 레 27:14~민 1:54, 막 11:1~26, 시 46:1~11, 잠 10:23 묵상말씀 : 막 11:13,14 [멀리서 잎이 무성한 무화과나무를 보시고 혹시 그 나무에 열매가 있나 하여 가까이 가보셨으나 잎사귀밖에는 아무것도 없었다. 무화과 철이 아니었기 때문이다. 예수께서는 그 나무를 향하여 "이제부터 너는 영원히 열매를 맺지 못하여 아무

3월 2일 화요일 매일말씀묵상 ‘알고 하는 소린지’

읽을범위 : 레 25:47-27:13, 막 10:32-52, 시 45:1-17, 잠 10:22 묵상말씀 : 막 10:37,38 [그들은 "선생님께서 영광의 자리에 앉으실 때 저희를 하나는 선생님의 오른편에 하나는 왼편에 앉게 해주십시오." 하고 부탁하였다. 그래서 예수께서는 "너희가 청하는 것이 무엇인지나 알고 있느냐? 내가 마시게 될 잔을 마실 수 있으며

© 2019 by Pastor Kyoungmin Lee. Created with Wix.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