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월 18일 금요일 성경통독 말씀묵상 ‘성숙한 신앙으로’

읽을범위 : 히브리서 5~8장

묵상말씀 : 히 5:12


[시간으로 보면, 여러분은 이미 교사가 되었어야 할 터인데, 다시금 하나님의 말씀의 초보적 원리를 남들에게서 배워야 할 처지에 놓여 있습니다. 여러분은 단단한 음식물이 아니라, 젖을 필요로 하는 사람이 되었습니다.]


살아 있는 생명은 시간이 지나면 자랍니다. 살아는 있는데 시간이 지나도 자라지 않는다면 병이 들었거나 문제가 있는 상태입니다. 믿음도 마찬가지 입니다. 살아 있는 믿음이라면 자라야 합니다. 시간이 지나도 믿음이 자라지 않으면 믿음에 문제가 있는 것입니다.


처음 믿는 초신자일때는 모두가 친절하게 대해주고, 세상에서 느끼지 못한 사랑을 경험하고, 하나님의 은혜에 빠져 행복한 신혼기를 보내지만, 어느정도 시간이 지나면 그 감격은 익숙해지고, 불편하고 힘든 일도 만나게 되고, 또 신앙의 나이에 맞는 성숙함을 요청받습니다. 그런데 많은 경우 그 단계에서 부담스러워서, 더 성숙하고 책임있는 신앙으로 나가는 것을 거부합니다. 신앙적인 유아기를 벗어나 자라야 하는데 오히려 동생이 생긴 아이처럼 퇴행을 합니다.

안타까운 일이지만 교회 공동체는 그를 위해 권면하고 기다려줘야 하고, 본인은 신앙의 나이에 걸맞는 성숙한 믿음과 행동으로 나가야 합니다. 사랑하는 성도 여러분 신앙 생활에서 부담스러운 순간을 거부하지 마시기 바랍니다. 성숙한 영혼은 세상을 더 깊은 눈으로 보게 되고, 하나님의 뜻을 더 깊이 알게 됩니다. 그렇게 되시기를 축복합니다.

조회 0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12월 1일 수요일 매일말씀묵상 ‘형제를 미워한다면’

읽을범위 : 단 8:1~27, 요일 2:1~17, 시 120:1~7, 잠 28:25~26 묵상말씀 : 요일 2:9.10 [자기가 빛 속에서 산다고 말하면서 자기의 형제를 미워하는 자는 아직도 어둠 속에서 살고 있는 자입니다. 자기의 형제를 사랑하는 사람은 빛 속에서 살고 있는 사람이며 그는 남을 죄짓게 하는 일이 없습니다.] 형제를 미워하면 믿는다, 빛 속

11월 30일 화요일 매일말씀묵상 ‘말이 아니라 존재’

읽을범위 : 단 7:1~28, 요일 1:1~10, 시 119:153~176, 잠 28:23~24 묵상말씀 : 요일 1:6 [만일 우리가 어둠 속에서 살아가면서 하느님과 사귀고 있다고 말한다면 우리는 거짓말을 하는 것이고 진리를 좇아서 사는 것이 아닙니다.] 하나님과 친밀한 사람이라면 빛 가운데 살지 어둠 속에서 살지 않습니다. 죄를 짓고, 마음이 어둡고,

11월 29일 월요일 매일말씀묵상 ‘늦으시는 이유’

읽을범위 : 단 6:1~28, 벧후 3:1~18, 시 119:129~152, 잠 28:21~22 묵상말씀 : 벧후 3:9 [어떤 이들은 주님께서 약속하신 것을 미루신다고 생각하고 있지만 사실은 여러분을 위해 참고 기다리시는 것입니다. 아무도 멸망하지 않고 모두 회개하게 되기를 바라시는 것입니다.] 초대교회의 가장 심각한 문제는 재림의 지연, 즉 예수님이 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