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월 23일 금요일 성경통독 말씀묵상 <눅 7:20~23> 확신이 필요하다

읽을범위 : 눅 6,7장

묵상말씀 : 눅 7:20~23


그 사람들이 예수께 와서 말하였다. "세례자 요한이 우리를 선생님께로 보내어 '선생님이 오실 그분입니까? 그렇지 않으면, 우리가 다른 분을 기다려야 합니까?' 하고 물어 보라고 하였습니다."

그 때에 예수께서는 질병과 고통과 악령으로 시달리는 사람을 많이 고쳐주시고, 또 눈먼 많은 사람을 볼 수 있게 해주셨다.

예수께서 그들에게 이렇게 대답하셨다. "너희가 보고 들은 것을, 가서 요한에게 알려라. 눈먼 사람이 다시 보고, 다리 저는 사람이 걷고, 나병환자가 깨끗해지고, 귀먹은 사람이 듣고, 죽은 사람이 살아나고, 가난한 사람이 복음을 듣는다.

나에게 걸려 넘어지지 않는 사람은 복이 있다."

예수님은 세례 요한이 감옥에 갇힌 후 공생애 사역을 시작하셨고, 이 때는 요한은 감옥에 갇혀 있는 상태였습니다. 그래서 예수님께 직접 오지 못하고 제자들을 보내서 예수님이 메시야이신지를 물었습니다.

하나님의 사역을 했고, 예수님의 길을 예비한 세례 요한이 예수님이 메시야이심을 몰랐을까요? 예수님께 세례를 줄 때도 느꼈을 것이고, 자기 제자들이 예수님께 가는 것도 반대하지 않았습니다. 요한이 예수님이 메시야이심을 확신하지 못했을 수도 있고, 알면서 다른 의도로 제자들을 보낸 것일 수도 있습니다. 저는 요한이 예수님의 메시야이심을 느끼고 알았는데, 확신이 필요해서 물은 것으로 봅니다. 그런 요한의 질문에 대한 예수님의 답은 ‘그렇다’는 것이었습니다. 직접적으로 답하지는 않으셨지만, 예수님이 답하신 내용은 메시야 예언이었기 때문입니다.

그런데 그 내용 중에 유대인들이 기대했던 모습은 없었습니다. 유다 나라를 회복하고, 강한 나라를 만드는 군사적이거나 정치적인 기대에 부합하는 것은 없었습니다.

요한은 얼마 후 죽게 됩니다. 그는 자기 사명을 다 감당하고 인생을 마쳤습니다. 예수님의 답을 듣고 그는 어떤 생각을 했을까요? 이 내용은 요한 보다도 후에 읽을 독자들을 위해 기록된 것입니다. 예수님은 이 말씀에 있는 구원을 주시는 메시야입니다. 우리가 예수님께 기대하는 것과 같은가요? 나의 기대와 다를수 있습니다. 아마 다를 것입니다. ‘그래도 그분을 믿고 신앙생활을 할 것인가?’, ‘나는 내 필요를 채우기 위해서 신앙생활을 하는지, 하나님의 뜻을 알고 따르기 위해 사는지’ 생각해 봅시다.

조회 0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3월 3일 수요일 매일말씀묵상 ‘잎만 무성한 신앙’

읽을범위 : 레 27:14~민 1:54, 막 11:1~26, 시 46:1~11, 잠 10:23 묵상말씀 : 막 11:13,14 [멀리서 잎이 무성한 무화과나무를 보시고 혹시 그 나무에 열매가 있나 하여 가까이 가보셨으나 잎사귀밖에는 아무것도 없었다. 무화과 철이 아니었기 때문이다. 예수께서는 그 나무를 향하여 "이제부터 너는 영원히 열매를 맺지 못하여 아무

3월 2일 화요일 매일말씀묵상 ‘알고 하는 소린지’

읽을범위 : 레 25:47-27:13, 막 10:32-52, 시 45:1-17, 잠 10:22 묵상말씀 : 막 10:37,38 [그들은 "선생님께서 영광의 자리에 앉으실 때 저희를 하나는 선생님의 오른편에 하나는 왼편에 앉게 해주십시오." 하고 부탁하였다. 그래서 예수께서는 "너희가 청하는 것이 무엇인지나 알고 있느냐? 내가 마시게 될 잔을 마실 수 있으며

3월 1일 월요일 매일말씀묵상 ‘어려운 선택’

읽을범위 : 레 24:1~25:46, 막 10:13~31, 시 44:9~26, 잠언 10:20~21 묵상말씀 : 막 10:15 [나는 분명히 말한다. 누구든지 어린이와 같이 순진한 마음으로 하느님 나라를 받아들이지 않으면 결코 거기 들어가지 못할 것이다." 하고 말씀하셨다.] 부모들이 예수님이 축복해 주시기를 바라고 아이들을 데려왔습니다. 제자들이 하지 못

© 2019 by Pastor Kyoungmin Lee. Created with Wix.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