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월 26일 목요일 <잠 18:1~5>

찬양 ‘주가 보이신 생명의 길’



말씀 1 다른 사람과 어울리지 못하는 사람은 자기 욕심만 채우려 하고, 건전한 판단력을 가진 사람을 적대시한다. 2 미련한 사람은 명철을 좋아하지 않으며, 오직 자기 의견만을 내세운다. 3 악한 사람이 오면 멸시가 뒤따르고, 부끄러운 일 뒤에는 모욕이 따른다. 4 슬기로운 사람의 입에서 나오는 말은 깊은 물과 같고, 지혜의 샘은 세차게 흐르는 강처럼 솟는다. 5 악인을 두둔하는 것과 재판에서 의인을 억울하게 하는 일은 옳지 않다.

묵상 미련하여 악한 사람의 특징을 볼수 있는 말씀입니다. 자기 욕심만 채우려하고, 상식있는 사람을 적대시하고, 자기 의견만 주장하고… 그런데 1절에서 다른 사람과 어울리지 못하는 사람이 그렇게 된다고 말합니다. 사랑의 결핍이 미련하고 악한 사람을 만드는 것입니다. 그렇지만 사랑받지 못하고 부족한 것이 있다고 다 그렇게 되지는 않습니다. 사랑의 결핍이 조건이라면, 같은 상황에서도 미련하고 악한선택을 할수도 있고 온전한 선택을 할수도 있습니다. 선택의 차이는 인생을 완전히 다르게 바꿉니다. 나는 어떤 선택을 했고 어떤 인생을 살고 있는가? 물어보게 됩니다.

기도 주여 내가 어떤 상황과 환경 가운데서도 하나님의 길을 바라보고 살기를 원합니다. 내게 능력주시고 인도하여 주시옵소서. 예수님의 이름으로 기도합니다. 아멘

조회 1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6월 23일 수요일 매일말씀묵상 ‘공의의 하나님, 공정한 그리스도인’

읽을범위 : 왕하 4:18~5:27, 행 15:1~35, 시 141:1~10, 잠 17:23 묵상말씀 : 잠 17:23 [나쁜 사람은 남 몰래 뇌물을 받고 그릇된 판결을 내린다.] 당연한 말입니다. 그런데 말의 순서가 이상합니다. 뇌물을 받고 그릇된 판결을 내리면 나쁜 사람이지만, 나쁜 사람이라고 다 뇌물을 받고 그릇된 판결을 내리는 것은 아니니까요. 그런

6월 22일 화요일 매일말씀묵상 ‘사명자의 태도’

읽을범위 : 왕하 3:1~4:17, 행 14:8~28, 시 140:1~13, 잠 17:22 묵상말씀 : 행 17:18,19 [두 사도는 이렇게 말하면서 사람들이 자기들에게 제사를 지내지 못하도록 겨우 말렸다. 그 때에 안티오키아와 이고니온에서 유다인들이 몰려와 군중을 설득하고 바울로를 돌로 쳤다. 그리고 그가 죽은 줄 알고 성밖으로 끌어내다 버렸다.] 루스

6월 21일 월요일 매일말씀묵상 ‘나쁘기만 한 일은 없다’

읽을범위 : 열왕기하 1:1~2:25, 사도행전 13:42~14:7, 시편 139:1~24, 잠언 17:19~21 묵상말씀 : 행 14:1,2 [바울로와 바르나바는 안티오키아에서처럼 이고니온에서도 유다인의 회당에 들어가 설교했다. 이 설교를 듣고 수많은 유다인들과 이방인들이 신도가 되었다. 예수를 믿으려 하지 않는 유다인들은 이방인들을 선동하여 믿는 형제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