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월 2일 금요일 신약통독 매일말씀묵상 ‘억울할 때’

읽을범위 : 사도행전 24장

묵상말씀 : 행 24:27


[이태가 지난 후 보르기오 베스도가 벨릭스의 소임을 이어받으니 벨릭스가 유대인의 마음을 얻고자 하여 바울을 구류하여 두니라]]


바울은 벨릭스 총독에게 보내졌고, 대제사장과 장로들이 변호사를 데리고 바울을 고발하러 왔습니다. 그들의 고발은 바울의 변론에 의해서 무효화 됐지만, 벨릭스는 유대인들의 여론에 마음을 쓰느라 바울을 가둬두었습니다. 처음에 바울을 잡았던 천부장 루시아가 오면 다시 재판하겠다고 했지만 그렇게 갇힌 상태로 2년이 지났습니다.

바울의 입장에서는 억울하고 답답한 시간이었을 것입니다. 그런데 이런 일은 살다보면 겪게되는 흔한 일입니다. 억울함을 말해도 소용없고, 문제가 해결되지 않고 오랜 시간이 지날 때가 있습니다. 그럴 때 우리는 어떻게 해야 할가요? 할수 있는 일은 다 하되, 일을 그렇게 인도하시는 하나님의 뜻을 구해야 합니다. 그러다 보면 생각하지 못한 때에 문제가 풀어질 수도 있고, 문제는 그대로여도 문제가 아무 문제가 되지 않게 될수도 있습니다. 혹시 그렇지 않을지라도 우리는 하나님의 뜻을 구하며 살아야 합니다.

조회수 0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읽을범위 : 요한삼서 1장 묵상말씀 : 요3 1:2~4 [사랑하는 자여 네 영혼이 잘됨 같이 네가 범사에 잘되고 강건하기를 내가 간구하노라 형제들이 와서 네게 있는 진리를 증언하되 네가 진리 안에서 행한다 하니 내가 심히 기뻐하노라 내가 내 자녀들이 진리 안에서 행한다 함을 듣는 것보다 더 기쁜 일이 없도다] 요한삼서는 사도 요한이 가이오라는 사람에게 쓴

읽을범위 : 요한이서 1장 묵상말씀 : 요2 1:7 [미혹하는 자가 세상에 많이 나왔나니 이는 예수 그리스도께서 육체로 오심을 부인하는 자라 이런 자가 미혹하는 자요 적그리스도니] 교회는 많은 이단적인 사상에 대해서 복음을 지키면서 교리와 신앙을 형성해 왔습니다. 예수가 그리스도이심을 부인한다면 이단이 아니고 유대교나 다른 종교로 생각할 수 있는데, 예수

읽을범위 : 요한일서 5장 묵상말씀 : 요1 5:4,5 [무릇 하나님께로부터 난 자마다 세상을 이기느니라 세상을 이기는 승리는 이것이니 우리의 믿음이니라 예수께서 하나님의 아들이심을 믿는 자가 아니면 세상을 이기는 자가 누구냐] 하나님께로부터 난 자는 성도들입니다. 성도들이 세상을 이깁니다. 하나님이 세상보다 크신 분이기 때문입니다. 세상을 지으신 하나님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