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월 5일 수요일 성경통독 말씀묵상 <렘 2:13> 밑 빠진 독에 물 붓기

읽을범위 : 예레미야 1~3장

묵상말씀 : 렘 2:13

참으로 나의 백성이 두 가지 악을 저질렀다. 하나는, 생수의 근원인 나를 버린 것이고, 또 하나는, 전혀 물이 고이지 않는, 물이 새는 웅덩이를 파서, 그것을 샘으로 삼은 것이다."

예레미야를 통해서 전하는 예언입니다. 이스라엘이나 유다나 하나님의 백성인데 우상숭배의 죄를 지었습니다. 단순히 우상을 섬긴 것뿐이 아니라, 하나님을 의지하고 하나님의 법을 따르는 길을 떠나서 우상을 섬기고, 제사하며, 또 이방 나라를 의지해서 위기를 넘기고자 하는 모든 행위가 우상숭배였습니다. 하나님은 그런 우상숭배를 음란한 것으로 여기셨고, 창녀와 발정난 짐승에 비유하셨습니다.

그리고 오늘 묵상말씀처럼 생수의 근원을 버리고, 물이 나오지도 않고 물을 제대로 담고 있지도 못하는 구멍난 웅덩이로 샘을 삼았다고 하십니다. 밑빠진 독에 물을 붓는 어리석은 모습입니다.

나의 삶을 돌아보게 됩니다. 나는 밑빠진 독에 물을 붓고 있지 않는지 생각합니다. 내가 하나님을 바라보고, 의지하고, 마음을 쏟는지, 다른 것에 인생을 쏟는지 생각합니다. 때로 중요하게 여기고, 노력하고 애쓴 일들이 헛되게 되버릴 때 더욱 이런 생각을 하게 됩니다. 마음을 쏟을만한 데에 마음을 쏟는 지혜가 있으면 좋겠습니다.

조회수 6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읽을범위 : 요한일서 5장 묵상말씀 : 요1 5:4,5 [무릇 하나님께로부터 난 자마다 세상을 이기느니라 세상을 이기는 승리는 이것이니 우리의 믿음이니라 예수께서 하나님의 아들이심을 믿는 자가 아니면 세상을 이기는 자가 누구냐] 하나님께로부터 난 자는 성도들입니다. 성도들이 세상을 이깁니다. 하나님이 세상보다 크신 분이기 때문입니다. 세상을 지으신 하나님을

읽을범위 : 요한일서 4장 묵상말씀 : 요1 4:1 [사랑하는 자들아 영을 다 믿지 말고 오직 영들이 하나님께 속하였나 분별하라 많은 거짓 선지자가 세상에 나왔음이라] 요한이 성도들에게 주는 권면입니다. ‘영’이라는 말을 중요하게 말합니다. 교회에서도 영을 중요하게 얘기합니다. 그런데 그 영은 무엇인가요? 이렇다 저렇다 말은 많이 하지만 확실하게 아는 것은

읽을범위 : 요한일서 3장 묵상말씀 : 요1 3:17,18 [누가 이 세상의 재물을 가지고 형제의 궁핍함을 보고도 도와 줄 마음을 닫으면 하나님의 사랑이 어찌 그 속에 거하겠느냐 자녀들아 우리가 말과 혀로만 사랑하지 말고 행함과 진실함으로 하자] 부부간에, 부모자녀간에 사랑한다고 표현하는 것은 당연하면서도 말로 하기 어려운 일입니다. 그것이 힘들어서가 아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