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월 4일 화요일 성경통독 말씀묵상 <사 65:1,2> 그럼에도 불구하고

2020년 8월 5일 업데이트됨

읽을범위 : 사 63~66장

묵상말씀 : 사 65:1,2

"나는 내 백성의 기도에 응답할 준비를 하고 있었지만, 내 백성은 아직도 내게 요청하지 않았다. 누구든지 나를 찾으면, 언제든지 만나려고 준비를 하고 있었지만, 아무도 나를 찾지 않았다. 내 이름을 부르지도 않던 나라에게, 나는 '보아라, 나 여기 있다. 보아라, 나 여기 있다' 하고 말하였다.

제멋대로 가며 악한 길로 가는 반역하는 저 백성을 맞이하려고, 내가 종일 팔을 벌리고 있었다.

이사야서의 마지막 부분입니다. 이사야서는 첫번째 예언서이고, 예언의 배경도 유다의 멸망 이전부터 심판을 예언하고, 멸망 후에는 구원과 회복을 예언하고 있어서 오랜 기간을 다루고 있습니다. 구원의 희망을 예언하는 부분에서는 내용상 메시야 예언이나 마지막 때에 대한 예언으로 읽을 수 있는 말씀들도 있습니다. 우리에게는 그만큼 중요하게 다가오는 말씀입니다. 그 마지막 부분인 오늘 말씀은 다시 심판과 이스라엘의 죄를 얘기합니다. 그리고 그럼에도 불구하고 구원하시는 은혜를 말하고 있습니다.


오늘 묵상말씀 부분은 개역개정 성경에서는 무슨 뜻인지 알기 어렵게 번역이 되어 있습니다. 비교해서 읽어봐도 좋을 것 같습니다. 새번역은 ‘내 이름을 부르지도 않던 나라’를 하나님의 ‘내 백성’ 즉 하나님의 택하신 나라 이스라엘로 보고 번역했습니다. 관점에 따라서는 이방 나라를 의미한다고 해석하기도 하지만, 저는 새번역 성경의 번역이 마음에 다가왔습니다. 하나님의 백성이지만 하나님의 뜻대로 살지도 않고, 하나님을 찾지도 않았던 이스라엘과 그럼에도 불구하고 백성을 찾으며 팔을 벌리고 계신 하나님의 심정을 느낄수 있었습니다.

교회에 다니는 기독교인으로 하나님을 찾고 있는지, 하나님의 뜻을 아는지, 그 뜻에 순종하는지 생각해보게 됩니다. 죄 가운데 살아가지만 택하신 백성을 버리지 않으시는 하나님의 마음을 생각합니다. 그리고 멸망과 심판의 기간은 버리심이 아닌 구원을 위한 사랑의 매와 같다는 생각을 합니다.

조회 1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2월 26일 금요일 매일말씀묵상 ‘다 거두지 마라’

읽을범위 : 레 19:1~20:21, 막 8:11~38, 시 42:1~11, 잠 10:17 묵상말씀 : 레 19:9,10 [너희 땅의 수확을 거두어들일 때, 밭에서 모조리 거두어들이지 마라. 거두고 남은 이삭을 줍지 마라. 너희 포도를 속속들이 뒤져 따지 말고 따고 남은 과일을 거두지 말며 가난한 자와 몸붙여 사는 외국인이 따먹도록 남겨놓아라. 나 야훼가

2월 24일 수요일 매일말씀묵상 ‘정말로 중요한 것부터’

읽을범위 : 레 15:1~16:28, 막 7:1~23, 시 40:11~17, 잠 10:13~14 묵상말씀 : 막 7:5~8 [그래서 바리사이파 사람들과 율법학자들은 예수께 "왜 당신의 제자들은 조상의 전통을 따르지 않고 부정한 손으로 음식을 먹습니까?" 하고 따졌다. 예수께서는 그들에게 이렇게 대답하셨다. "이사야가 무어라고 예언했느냐? '이 백성이 입술로

2월 22일 월요일 매일말씀묵상 ‘살리는 말, 죽이는 말’

읽을범위 : 레 13:1~59, 막 6:1~29, 시 39:1~13, 잠 10:10 묵상말씀 : 잠 10:10 [눈을 흘기면 서로 사이가 벌어지고 터놓고 책망하면 화평을 이룬다.] 이 본문 말씀에서 또 공동번역과 다른 번역의 차이를 볼 수 있습니다. 앞부분에 대한 번역은 크게 다르지 않은데, 뒷부분 ‘터놓고 책망하면 화평을 이룬다’는 새번역에서는 ‘입을

© 2019 by Pastor Kyoungmin Lee. Created with Wix.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