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월 28일 금요일 성경통독 말씀묵상 <겔 8:9~11> 우상 숭배

읽을범위 : 겔 8~11장

묵상말씀 : 겔 8:9~11


그가 나에게 말씀하셨다. "너는 들어가서, 그들이 거기서 하고 있는 그 흉악하고 역겨운 일들을 보아라."

내가 들어가서 보니, 놀랍게도, 온갖 벌레와 불결한 짐승들과 이스라엘 족속의 모든 우상이 담벽 사면으로 돌아가며 그려져 있었다.

그런데 이스라엘 족속의 장로들 가운데서 일흔 명이 그 우상들 앞에 서 있고, 사반의 아들 야아사냐는 그들의 한가운데 서 있었다. 그들은 각각 손에 향로를 들고 있었는데, 그 향의 연기가 구름처럼 올라가고 있었다.


8장에서는 에스겔에게 환상을 통해서 유다의 죄가 우상 숭배인 것을 보여주십니다. 하나님의 성전에 우상을 세우고, 장로들이 은밀하게 우상을 섬기며, 여인들이 담무스를 애도하고, 사람들이 성전을 등지고 태양신을 섬겼습니다.

9~11장에서는 하나님이 백성들을 심판하시는 것을 환상으로 보게 하십니다.


하나님의 백성인 이스라엘의 죄는 지겹도록 우상 숭배입니다. 우상 숭배의 본질은 무엇일까요? 하나님이 아닌 것을 하나님의 자리에 두고 경배하는 것입니다. 무엇이든 하나님 보다 더 의지하는 것입니다. 무엇에든지 빌고 경배해서 더 안전해지고 더 많은 것을 가지려는 욕심입니다. 하나님이 주인되는 인생이 아니라 내가 주인이고 하나님을 나를 위한 여러가지 수단 중의 하나로 만드는 것입니다. 그리고 또 다른 본질은 하나님을 거부하고 다른 것을 섬기거나, 하나님과 다른 것을 함께 섬기는 것입니다.

나에게는 우상이 없다고 자신할 수 있나요? 나는 하나님만 섬기고 바라본다고 할수 있나요? 우리가 하나님의 부름받은 백성이고, 내 삶에 우상 숭배와 같은 모습이 있다면, 내 인생도 심판을 피할 수 없을 것입니다. 오늘 나에게 우상과 같은 것이 무엇이 있을까 돌아보고 그것을 버리는 결단을 해 봅시다.

조회수 0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읽을범위 : 마태복음 22장 묵상말씀 : 마 22:10~13 [종들이 길에 나가 악한 자나 선한 자나 만나는 대로 모두 데려오니 혼인 잔치에 손님들이 가득한지라 임금이 손님들을 보러 들어올새 거기서 예복을 입지 않은 한 사람을 보고 이르되 친구여 어찌하여 예복을 입지 않고 여기 들어왔느냐 하니 그가 아무 말도 못하거늘 임금이 사환들에게 말하되 그 손발을 묶

읽을범위 : 마태복음 21장 묵상말씀 : 마 21:28~31 [그러나 너희 생각에는 어떠하냐 어떤 사람에게 두 아들이 있는데 맏아들에게 가서 이르되 얘 오늘 포도원에 가서 일하라 하니 대답하여 이르되 아버지 가겠나이다 하더니 가지 아니하고 둘째 아들에게 가서 또 그와 같이 말하니 대답하여 이르되 싫소이다 하였다가 그 후에 뉘우치고 갔으니 그 둘 중의 누가

읽을범위 : 마태복음 20장 묵상말씀 : 마 20:13,14 [주인이 그 중의 한 사람에게 대답하여 이르되 친구여 내가 네게 잘못한 것이 없노라 네가 나와 한 데나리온의 약속을 하지 아니하였느냐 네 것이나 가지고 가라 나중 온 이 사람에게 너와 같이 주는 것이 내 뜻이니라] 예수님의 천국 비유가 이어집니다. 이번에는 천국이 포도원 주인 같다고 하십니다. 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