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월 26일 월요일 <잠 14:26,27>

찬양 찬송가 384 ‘나의 갈 길 다가도록’

나의 갈 길 다가도록


말씀 26 주님을 경외하면 강한 믿음이 생기고, 그 자식들에게도 피난처가 생긴다. 27 주님을 경외하는 것이 생명의 샘이니, 죽음의 그물에서 벗어나게 한다.

묵상 하나님을 경외하는 것은 곧 지혜입니다. 그 지혜로 살면 믿음이 굳건하여 삶이 어지럽고 흔들리지 않고, 자녀들도 그렇게 살게 된다는 말씀입니다. 부모가 믿음으로 살면 자녀도 그 삶을 보고 배우는 법입니다. 늘 말하지만 말 따로 삶 따로라면 자녀에게 그런 삶을 물려줄 뿐입니다. 또 하나님을 경외하는 지혜는 생명의 샘이 됩니다. 이스라엘 문화에서 샘이라는 말은 우리가 느끼는 것보다 훨씬 큰 의미를 가지고 있습니다. 성경에서도 볼수 있듯 물이 귀한 이스라엘에서는 샘이나 우물은 큰 재산이고, 정말로 생명의 근원이 됩니다. 하나님을 경외하는 지혜는 인생에 그런 생명의 보장이 됩니다. 알지 못하고 어찌할 수 없는 삶의 위기에서 우리를 보호하고 구원할 것입니다.

기도 주여 내가 입으로 믿는다 하고 믿음 없는 삶을 살지 않도록 깨닫게 하시고 믿음의 능력을 경험하게 하여 주시옵소서. 예수님의 이름으로 기도합니다. 아멘

조회수 21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읽을범위 : 마태복음 22장 묵상말씀 : 마 22:10~13 [종들이 길에 나가 악한 자나 선한 자나 만나는 대로 모두 데려오니 혼인 잔치에 손님들이 가득한지라 임금이 손님들을 보러 들어올새 거기서 예복을 입지 않은 한 사람을 보고 이르되 친구여 어찌하여 예복을 입지 않고 여기 들어왔느냐 하니 그가 아무 말도 못하거늘 임금이 사환들에게 말하되 그 손발을 묶

읽을범위 : 마태복음 21장 묵상말씀 : 마 21:28~31 [그러나 너희 생각에는 어떠하냐 어떤 사람에게 두 아들이 있는데 맏아들에게 가서 이르되 얘 오늘 포도원에 가서 일하라 하니 대답하여 이르되 아버지 가겠나이다 하더니 가지 아니하고 둘째 아들에게 가서 또 그와 같이 말하니 대답하여 이르되 싫소이다 하였다가 그 후에 뉘우치고 갔으니 그 둘 중의 누가

읽을범위 : 마태복음 20장 묵상말씀 : 마 20:13,14 [주인이 그 중의 한 사람에게 대답하여 이르되 친구여 내가 네게 잘못한 것이 없노라 네가 나와 한 데나리온의 약속을 하지 아니하였느냐 네 것이나 가지고 가라 나중 온 이 사람에게 너와 같이 주는 것이 내 뜻이니라] 예수님의 천국 비유가 이어집니다. 이번에는 천국이 포도원 주인 같다고 하십니다. 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