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월 25일 수요일 매일말씀묵상 ‘교회는 하나’

읽을범위 : 욥 16:1~19:29, 고전 16:1~24, 시 40:1~10, 잠 22:1

묵상말씀 : 고전 16:2,3


[내가 여러분에게 간 다음에야 비로소 헌금하느라고 서두르지 말고 여러분은 일요일마다 각각 자기 형편에 따라 얼마씩을 미리 저축해 두십시오.

내가 여러분에게 가서 여러분이 인정하는 사람들에게 내 소개 편지와 여러분의 성금을 예루살렘으로 가져가게 하겠습니다.]


‘교회는 하나’라고 합니다. 그런데 현실을 보면 정말 교회가 하나인가 의문이 듭니다. 교회의 역사를 보면 처음 시작부터 유대인 중심의 예루살렘 교회와 이방인 교회로 구분이 됩니다. 교회가 하나라는 말은 다 똑같다는 것이 아닙니다. 구분이 되고 다르기도 하지만 한 분 하나님을 믿고 한분 예수님을 구세주로 믿는 것에서 하나입니다. 또 다르지만 서로 한 형제임을 기억하고 사랑하기 때문에 하나입니다.

본문 말씀에 보면 서로 다른 교회가 마음을 합해서 돕는 전통이 처음부터 있었던 것을 볼 수 있습니다. 예루살렘 교회가 어려움을 겪을 때 다른 지역 교회에서 도움을 주었습니다. 이렇게 교회는 하나이며 성도는 한 형제자매입니다. 서로 다른 부분이 있지만 믿음과 사랑에 있어서 하나인 것입니다. 그런 것 같지 않은 현실보다 그래야 하는 하나님의 뜻이 더 중요합니다.

조회수 1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읽을범위 : 마태복음 24장 묵상말씀 : 마 24:11~14 [거짓 선지자가 많이 일어나 많은 사람을 미혹하겠으며 불법이 성하므로 많은 사람의 사랑이 식어지리라 그러나 끝까지 견디는 자는 구원을 얻으리라 이 천국 복음이 모든 민족에게 증언되기 위하여 온 세상에 전파되리니 그제야 끝이 오리라] 마태복음 24장은 마지막 때의 징조에 대한 예수님의 말씀입니다.

읽을범위 : 마태복음 23장 묵상말씀 : 마 23:2,3 [서기관들과 바리새인들이 모세의 자리에 앉았으니 그러므로 무엇이든지 그들이 말하는 바는 행하고 지키되 그들이 하는 행위는 본받지 말라 그들은 말만 하고 행하지 아니하며] 예수님 시대가 되면 율법을 해석하는 랍비 전통이 오래되서 상당한 권위를 가지게 됩니다. 위대한 대랍비들도 있었습니다. 모세의

읽을범위 : 마태복음 22장 묵상말씀 : 마 22:10~13 [종들이 길에 나가 악한 자나 선한 자나 만나는 대로 모두 데려오니 혼인 잔치에 손님들이 가득한지라 임금이 손님들을 보러 들어올새 거기서 예복을 입지 않은 한 사람을 보고 이르되 친구여 어찌하여 예복을 입지 않고 여기 들어왔느냐 하니 그가 아무 말도 못하거늘 임금이 사환들에게 말하되 그 손발을 묶