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월 21일 수요일 <잠 14:15~18>

찬양 '예수 우리 왕이여'


말씀 15 어수룩한 사람은 모든 말을 다 믿지만, 슬기로운 사람은 행동을 삼간다. 16 지혜 있는 사람은 두려워할 줄 알아서 악을 피하지만, 미련한 사람은 자신만만 해서 조심할 줄을 모른다. 17 성을 잘 내는 사람은 어리석은 일을 하고, 음모를 꾸미는 사람은 미움을 받는다. 18 어수룩한 사람은 어수룩함을 유산으로 삼지만, 슬기로운 사람은 지식을 면류관으로 삼는다.

묵상 모든 말을 다 믿는 다는 것은 자기 주관이 없다는 것입니다. 믿는 사람은 하나님의 뜻을 따라가는 주관이 있어야 합니다. 슬기로운 사람은 여러 말을 들으면 다만 행동을 조심할 뿐입니다. 미련은 교만이고 자만입니다. 조심할 수가 없고 결국 망합니다. 성을 잘 낸다는 것은 감정에 휘둘린다는 말입니다. 감정에 휘둘리면 실수가 많은 것이 당연합니다. 어리석은 사람은 물려받는 것도 어리석고 또 그것을 물려줍니다. 어리석지 말고 지혜로워야 할텐데 그 길은 겸손히 하나님 두려운 줄 알고 사는 태도입니다.

적용 마음 상하는 말, 몰랐던 얘기, 당황스러운 소식을 들었을 때 당장 반응하지 말고 기도하면서 마음을 다스리고 기다리는 훈련을 해 봅시다.

기도 주여 헛된 생각과 허망한 말에 하루에도 수도 없이 마음이 요동칩니다. 내 마음의 중심을 잡아주셔서 오직 주님의 지혜를 따라 살게하여 주시옵소서. 예수님의 이름으로 기도합니다. 아멘

조회 1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6월 23일 수요일 매일말씀묵상 ‘공의의 하나님, 공정한 그리스도인’

읽을범위 : 왕하 4:18~5:27, 행 15:1~35, 시 141:1~10, 잠 17:23 묵상말씀 : 잠 17:23 [나쁜 사람은 남 몰래 뇌물을 받고 그릇된 판결을 내린다.] 당연한 말입니다. 그런데 말의 순서가 이상합니다. 뇌물을 받고 그릇된 판결을 내리면 나쁜 사람이지만, 나쁜 사람이라고 다 뇌물을 받고 그릇된 판결을 내리는 것은 아니니까요. 그런

6월 22일 화요일 매일말씀묵상 ‘사명자의 태도’

읽을범위 : 왕하 3:1~4:17, 행 14:8~28, 시 140:1~13, 잠 17:22 묵상말씀 : 행 17:18,19 [두 사도는 이렇게 말하면서 사람들이 자기들에게 제사를 지내지 못하도록 겨우 말렸다. 그 때에 안티오키아와 이고니온에서 유다인들이 몰려와 군중을 설득하고 바울로를 돌로 쳤다. 그리고 그가 죽은 줄 알고 성밖으로 끌어내다 버렸다.] 루스

6월 21일 월요일 매일말씀묵상 ‘나쁘기만 한 일은 없다’

읽을범위 : 열왕기하 1:1~2:25, 사도행전 13:42~14:7, 시편 139:1~24, 잠언 17:19~21 묵상말씀 : 행 14:1,2 [바울로와 바르나바는 안티오키아에서처럼 이고니온에서도 유다인의 회당에 들어가 설교했다. 이 설교를 듣고 수많은 유다인들과 이방인들이 신도가 되었다. 예수를 믿으려 하지 않는 유다인들은 이방인들을 선동하여 믿는 형제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