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월 13일 화요일 <잠 14:1~3>

찬양 '주께 가까이'



말씀 1 지혜로운 여자는 집을 세우지만, 어리석은 여자는 제 손으로 집을 무너뜨린다. 2 바른길을 걷는 사람은 주님을 경외하지만, 그릇된 길을 걷는 사람은 주님을 경멸한다. 3 미련한 사람의 말은 교만하여 매를 자청하지만, 지혜로운 사람의 말은 그를 지켜 준다.

묵상 당연한 말들 아닐까요? 지혜로운 여인만 집을 세우나요? 남자도 마찬가지죠. 그래도 전에는 음란한 여성을 말했는데 이렇게 균형을 맞추니까 좋습니다. 여성이든 남성이든 성별에 따라 지혜롭거나 어리석거나 한건 아니죠. 그게 아니라 세우는 것이 지혜의 속성이고 망하는 것은 어리석음의 속성이라는 것입니다. 또 2절도 당연한 말입니다. 바른 길을 가는 사람은 옳은 생각을 하니 하나님을 경외하고, 잘못된 길을 가는 사람은 진리의 주님을 싫어하죠. 그리고 실은 반대로 하나님을 경외해서 바른길을 가는 것이고, 그릇된 길을 가는 사람은 하나님을 싫어하는 죄에 빠진 사람이니 그 가는 길이 그릇될수 밖에 없는 것입니다. 미련하면 할말 안할말 가릴 줄을 모르니 화를 부르고, 가려서 하는 지혜로운 말은 자신 뿐 아니라 다른 사람도 지킬 수 있습니다. 당연하고 상식인 말이 특이하고 말이 안되는 일이 일상인 사회는 병든 사회입니다.

적용 내 삶에 잘못인데 당연한 일상이 되버린 것을 하나 찾아서 고쳐봅시다.

기도 주여 오늘도 나와 함께하시고 지켜 주시옵소서. 살던대로 살다 죽어가지 않고 매일매일 주님께 가까이 가는 삶을 살게하여 주시옵소서. 예수님의 이름으로 기도합니다. 아멘

조회 2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1월 27일 수요일 매일말씀묵상 ‘악한 세상에서 성도로 살기’

읽을범위 : 출 4:1~5:21, 마 18:1~20, 시 22:19~31, 잠 5:15~21 묵상말씀 : 마 18:7 ["그러나 나를 믿는 이 보잘것없는 사람들 가운데 누구 하나라도 죄짓게 하는 사람은 그 목에 연자맷돌을 달고 깊은 바다에 던져져 죽는 편이 오히려 나을 것이다. 사람을 죄짓게 하는 이 세상은 참으로 불행하다. 이 세상에 죄악의 유혹은 있게

1월 25일 월요일 매일말씀묵상 ‘모세가 살아남은 이유’

읽을범위 : 창 50:1~출 2:10, 마 16:13~17:9, 시 21:1~13, 잠 5:1~6 묵상말씀 : 출 2:6~8 [열어보니, 사내아이가 울고 있었다. 공주는 불쌍한 생각이 들어 "이 아기는 틀림없이 히브리인의 아기다." 하고 중얼거렸다. 그 때 아기의 누이가 나서서 파라오의 딸에게 말하였다. "아기에게 젖을 빨리게 히브리 여인 가운데서 유모를

1월 22일 금요일 매일말씀묵상 ‘아픔을 치유하시는 은혜’

읽을범위 : 창 44:1~45:28, 마 14:13~36, 시 18:37~50, 잠 4:11~13 묵상말씀 : 창 45:1~5 [요셉은 시종들 앞에서 복받치는 감정을 억제할 길 없어 "모두들 물러나라." 하고 외쳤다. 이렇게 요셉은 모든 사람을 물리고 나서 자기가 누구인지를 형제들에게 알렸다. 그가 우는데 울음 소리가 어찌나 컸던지 이집트의 모든 사람에

© 2019 by Pastor Kyoungmin Lee. Created with Wix.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