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8월 11일 목요일 신약통독 매일말씀묵상 '고통의 의미'

읽을범위 : 사도행전 8장

묵상말씀 : 행 8:1~4


[사울은 그가 죽임 당함을 마땅히 여기더라 그 날에 예루살렘에 있는 교회에 큰 박해가 있어 사도 외에는 다 유대와 사마리아 모든 땅으로 흩어지니라

경건한 사람들이 스데반을 장사하고 위하여 크게 울더라

사울이 교회를 잔멸할새 각 집에 들어가 남녀를 끌어다가 옥에 넘기니라

그 흩어진 사람들이 두루 다니며 복음의 말씀을 전할새]


교회의 첫 박해는 유대인에 의한 것이었습니다. 그중에 대표적인 사람이 사울이었습니다. 그런 박해를 받은 교회는 박해를 피해서 사방으로 흩어졌습니다. 그리고 흩어진 곳에서 또 복음을 전했습니다. 예수님은 사도들에게 땅끝까지 복음을 전하라고 하셨는데, 교회는 예루살렘에 머물러 있었습니다. 그러다가 박해를 받아 흩어질 수밖에 없었습니다. 어쩌면 박해는 고통이기도 했지만 하나님의 뜻을 이루시는 도구였던 것 같습니다. 때로는 힘들고 어려운 일도 결국엔 나를 위한 하나님의 인도하심일 수 있습니다. 힘들 땐 고통의 의미를 다시 생각해 봅시다.

조회수 2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3월 22일 금요일 매일 말씀 묵상 '가장 큰 계명'

3월 22일 금요일 매일 말씀 묵상 읽을범위: 마태복음 22:34~46 묵상말씀: 마 22:37-40 “예수께서 가라사대 네 마음을 다하고 목숨을 다하고 뜻을 다하여 주 너의 하나님을 사랑하라 하셨으니 이것이 크고 첫째 되는 계명이요 둘째는 그와 같으니 네 이웃을 네 몸과 같이 사랑하라 하셨으니 이 두 계명이 온 율법과 선지자의 강령이니라” [가장 큰 계명

3월 21일 목요일 매일 말씀 묵상 '오해'

3월 21일 목요일 매일 말씀 묵상 읽을범위: 마태복음 22:23-33묵상말씀: 마 22:29,30“예수께서 대답하여 이르시되 너희가 성경도, 하나님의 능력도 알지 못하는 고로 오해하였도다 부활 때에는 장가도 아니 가고 시집도 아니 가고 하늘에 있는 천사들과 같으니라” [오해] 말씀을 보면 사두개인이 아닌 유대인들은 대체로 부활을 믿었다는 것을 알 수 있습

Comentário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