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7월 8일 월요일 <잠 5:1~6> 사지와 스올로 가지말라

찬양 ‘꽃들도’


말씀 <잠 5:1~6 새번역성경> 1 내 아들아, 너는 내 지혜에 주의를 기울이고 내 명철에 너의 귀를 기울여서, 2 분별력을 간직하고, 네 입술로 지식을 굳게 지켜라. 3 음행하는 여자의 입술에서는 꿀이 떨어지고, 그 말은 기름보다 매끄럽지만, 4 그것이 나중에는 쑥처럼 쓰고, 두 날을 가진 칼처럼 날카롭다. 5 그 여자의 발은 죽을 곳으로 내려가고, 그 여자의 걸음은 스올로 치닫는다. 6 그 여자는 생명의 길을 지키지 못하며, 그 길이 불안정해도 그것을 깨닫지 못한다.

묵상 오늘 말씀은 거짓된 말을 분별하라고 가르칩니다. 특별히 나에게 좋은 것을 줄것 같고, 잘될것 같고, 이익을 줄 것 같지만 사실은 망하는 길, 죽음의 길로 이끄는 죄의 유혹과 어리석은 말을 분별하라고 합니다. 잠언에서 말하는 ‘음행하는 여자’는 누구일까요? 성적인 타락으로 이끄는 사람일까요? 혹시 내 주변에 있는 누군가를 가리키는 말인가요? 오늘 말씀에서는 나를 망하는 길로 이끄는 생각을 얘기합니다. 직접적으로는 입술이라는 말이 사람의 말을 얘기하지만 말은 생각에서 나오는 것이니 결국 생각을 기리키는 것입니다. 나의 어리석은 생각일 수도 있고, 가까운 사람의 어리석은 조언일 수도 있고, 세상이 말하는 어리석은 생각일 수도 있습니다. 그런 말들은 꿀이 떨어지는 듯하고 기름이 흐르는 듯해서 듣기도 좋고, 그럴것 같고, 그렇게만 하면 다 잘될것 처럼 들립니다. 지혜가 없이는 분별할 수 없습니다. 우리는 이 지혜, 곧 분별력을 구해야 합니다. 여호와를 경외하는 것이 지식의 근본입니다.(1:7) 하나님의 말씀이 지혜의 근본입니다. 하나님의 말씀이 나를 생명의 길로 인도합니다. 그것을 알아야 어리석은 길을 분별할 수 있습니다. 하나님의 말씀 안에 살 길이 있습니다. 성령님을 통해 내게 주시는 하나님의 음성을 따라 사는 하루 지내시길 축복합니다.

기도 주여 내가 매일 주님의 인도하심과 지혜를 구하지만 내 발걸음은 세상의 어리석은 목소리를 따라갑니다. 나를 매일매일 주의 말씀으로 새롭게 하셔서, 하나님의 말씀 안에서 분별하는 지혜를 갖게하여 주시옵소서. 예수님의 이름으로 기도합니다. 아멘

조회수 24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4월 3일 수요일 매일 말씀 묵상 [포기]

4월 3일 수요일 매일 말씀 묵상 읽을범위: 마태복음 23:34-39 묵상말씀: 마 23:38,39 “보라 너희 집이 황폐하여 버려진 바 되리라, 내가 너희에게 이르노니 이제부터 너희는 찬송하리로다 주의 이름으로 오시는 이여 할 때까지 나를 보지 못하리라 하시니라” [포기] 예수님이 앞으로 사도들과 믿는 자들을 박해할 것이라고 예언하시고, 그 죄가 유대인들

4월 2일 화요일 매일 말씀 묵상 [겉 희고 속 검은]

4월 2일 화요일 매일 말씀 묵상 읽을범위: 마태복음 23:13-33 묵상말씀: 마 23:26,27 “눈 먼 바리새인이여 너는 먼저 안을 깨끗이 하라 그리하면 겉도 깨끗하리라, 화 있을진저 외식하는 서기관들과 바리새인들이여 회칠한 무덤 같으니 겉으로는 아름답게 보이나 그 안에는 죽은 사람의 뼈와 모든 더러운 것이 가득하도다” [겉 희고 속 검은] 바리새인들

4월 1일 월요일 매일 말씀 묵상 [섬기고 낮아지면]

4월 1일 월요일 매일 말씀 묵상 읽을범위: 마태복음 23:1-12 묵상말씀: 마 23:11,12 “너희 중에 큰 자는 너희를 섬기는 자가 되어야 하리라, 누구든지 자기를 높이는 자는 낮아지고 누구든지 자기를 낮추는 자는 높아지리라” [섬기고 낮아지면] 예수님이 바리새인에 대해서 말씀하십니다. 그들의 말은 맞지만 그들의 행동은 본받지 말라고 하십니다. 말과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