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월 4일 월요일 신약통독 매일말씀묵상 ‘시험이 하나님의 뜻’

읽을범위 : 누가복음 4장

묵상말씀 : 눅 4:1,2

[예수께서 성령의 충만함을 입어 요단 강에서 돌아오사 광야에서 사십 일 동안 성령에게 이끌리시며

마귀에게 시험을 받으시더라 이 모든 날에 아무 것도 잡수시지 아니하시니 날 수가 다하매 주리신지라]

예수님이 광야에서 40일을 금식하시면서 마귀에게 시험을 받으신 내용은 아주 유명합니다. 40일을 금식하신 예수님께 돌을 떡으로 만들어 먹어보라고 도전합니다. 또 자기에게 절하면 세상의 모든 권세를 주겠다고 합니다. 그리고 예루살렘 성전 꼭대기에서 뛰어내려 보라고 합니다. 예수님은 성경말씀으로 시험을 이기십니다.

그런데 예수님이 광야로 가신 것은 성령의 인도함이었습니다. 하나님의 뜻이었던 것입니다. 광야에 가셔서 마귀의 시험을 받도록 인도하셨다는 것입니다. 이게 무슨 말인가요? 마귀에게 시험을 받는 일이 좋은 일도 아닌데 하나님이 인도하셨다니요…

어쩌면 예수님이 거쳐야 하는 과정이었는지 모르겠습니다. 또 조금 달리 생각해보면 유혹에 넘어갈지도 모르는 시험을 받게 하셨다기 보다는 시험을 이기도록 인도하셨다는 생각도 듭니다.

우리도 살아가면서 바보같은 생각에 빠져 인생을 낭비할 때가 있습니다. 감정에 휘말려 오랜 시간을 허비하는 경우도 많습니다. 우리에게도 이기고 넘어가야 하는 시험이 있다면, 그것은 하나님의 뜻일 것이고, 그 일을 위해서 우리는 하나님의 뜻을 깨닫고 성장해야 합니다. 예수님처럼 하나님의 말씀을 바르게 적용해서 이겨야 합니다. 그렇게 되시기를 축복합니다.

조회수 0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읽을범위 : 사도행전 5장 묵상말씀 : 행 5:11~13 [온 교회와 이 일을 듣는 사람들이 다 크게 두려워하니라 사도들의 손을 통하여 민간에 표적과 기사가 많이 일어나매 믿는 사람이 다 마음을 같이하여 솔로몬 행각에 모이고 그 나머지는 감히 그들과 상종하는 사람이 없으나 백성이 칭송하더라] 사도행전 5장은 아나니아와 삽비라 부부의 이야기를 전합니다. 그들

읽을범위 : 사도행전 3장 묵상말씀 : 행 3:6 [베드로가 이르되 은과 금은 내게 없거니와 내게 있는 이것을 네게 주노니 나사렛 예수 그리스도의 이름으로 일어나 걸으라 하고] 베드로와 요한이 성전에 기도하러 갈 때, 성전 문에서 구걸하는 걷지 못하는 장애인을 만납니다. 그는 늘 구걸했기에 도움을 기대하는 눈으로 사람들을 보았습니다. 베드로가 그에게 돈을

읽을범위 : 사도행전 4장 묵상말씀 : 행 4:19 [베드로와 요한이 대답하여 이르되 하나님 앞에서 너희의 말을 듣는 것이 하나님의 말씀을 듣는 것보다 옳은가 판단하라] 산헤드린 공회가 사도들을 예수의 이름으로 전도한다고 붙잡았습니다. 그리고 예수의 이름으로 전도하지 말라고 협박합니다. 산헤드린은 권력을 가지고 힘없는 사도들을 억압합니다. 하지만 사도들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