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월 18일 목요일 <잠 6:25~28>

찬양 ‘내눈 주의 영광을 보네’


말씀 25 네 마음에 그런 여자의 아름다움을 탐내지 말고, 그 눈짓에 홀리지 말아라. 26 과연 창녀는 사람을 빵 한 덩이만 남게 만들며, 음란한 여자는 네 귀중한 생명을 앗아간다. 27 불을 가슴에 안고 다니는데 옷이 타지 않을 수 있겠느냐? 28 숯불 위를 걸어 다니는데 발이 성할 수 있겠느냐?

묵상 여인의 외적인, 육적인 아름다움을 탐하는 것은 남성의 정욕이고 그 눈짓에 홀리는 것은 어리석음입니다. 그리고 반대로 여성이 남성에 대해 육체적 정욕 빠지는 것도 파멸의 죄가 됩니다. 그 죄의 본질은 눈에 보이는 외면적인 것에 집착하는 것입니다. 파산하게 되거나 생명을 잃게 되는 원인은 여성이 아니고 남성도 아닙니다. 대상이 문제가 아니라 자신의 죄가 문제입니다. 그리고 그 죄의 본질은 외적인 것만 보고 집착하는 것입니다. 작아 보이고 별것 아닌 것 같아도 죄는 방치하면 사람을 파멸하게 만드는 것입니다. 이것을 아는 것이 지혜고 모르면 어리석은 것입니다.

기도 주여 내가 하나님처럼 중심은 보지 못하더라도 드러나지 않는 이면을 생각하는 지혜를 갖게 하여 주시고, 중심을 보시는 하나님의 뜻을 따라 순종하는 지혜를 허락하여 주시옵소서. 예수님의 이름으로 기도합니다. 아멘

조회 1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11월 26일 금요일 매일말씀묵상 ‘사랑하고 있습니까?’

읽을범위 : 단 2:24~3:30, 벧전 4:7~5:14, 시 119:81~96, 잠 28:15,16 묵상말씀 : 벧전 4:7,8 [세상의 종말이 가까이 왔으니 정신을 차려 마음을 가다듬고 기도하십시오. 모든 일에 앞서 서로 진정으로 사랑하십시오. 사랑은 허다한 죄를 용서해 줍니다.] 교회는 마지막 날을 기다리는 사람들의 공동체입니다. 그 날이 살아있는 인

11월 25일 목요일 매일말씀묵상 ‘혜택을 포기하는 결단’

읽을범위 : 다니엘 1:1~2:23, 베드로전서 3:8~4:6, 시편 119:65~80, 잠언 28:14 묵상말씀 : 단 1:8 [그런데 다니엘은 궁중 요리와 술을 먹어 부정을 타서는 안 되겠다고 결심하고 내시부 대신에게 그런 일을 피하게 해달라고 청하였다.] 다니엘과 세친구들은 유다 멸망 전 유다를 침공한 바벨론에 의해서 포로로 잡혀간 사람들입니다. 바벨

11월 24일 수요일 매일말씀묵상 ‘세상 속의 그리스도인’

읽을범위 : 겔 47:1~48:35, 벧전 2:11~3:7, 시 119:49~64, 잠 28:12~13 묵상말씀 : 벧전 2:13,14 [여러분은 인간이 세운 모든 제도에 복종하십시오. 그것이 주님을 위하는 것입니다. 황제는 주권자이니 그에게 복종하고 총독은 황제의 임명을 받은 사람으로서 악인을 처벌하고 선인을 표창하는 사람이니 그에게도 복종해야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