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월 13일 월요일 성경통독 말씀묵상 <잠 22:6> 자녀의 복된 삶은

읽을범위 : 잠 19~22장

묵상말씀 : 잠 22:6

마땅히 걸어야 할 그 길을 아이에게 가르쳐라. 그러면 늙어서도 그 길을 떠나지 않는다.

오늘 읽을 잠언의 말씀들은 짧지만 인생을 좋은 길로 인도하는 지혜를 알려줍니다. 한 절 한 절 곱씹어 생각하며 기억할 내용들입니다. 부자와 가난에 대한 신앙적인 자세와 거짓과 정직에 대해서 그리고 복된 가정의 모습에 대해 가르칩니다. 음주의 폐해와 부당한 이익이 독이 되는 것을 말합니다. 지혜로운 부지런함과 어리석은 성급함도 가르칩니다. 그리고 이런 모든 삶의 지혜를 자녀에게 가르치라고 권면합니다.

말로 가르치는 것은 누구나 할 수 있는 일이지만, 자녀는 부모의 말을 따라 살지 않고 부모의 행실을 따라 삽니다. 자녀에게 지혜를 가르치려면 부모가 지혜롭게 살아야 합니다.

잠언의 지혜는 인생을 넓게, 그리고 길게 보는 안목을 가지라고 권합니다. 그리고 겸손하게 하나님의 뜻을 구하고 따르는 것이 지혜라고 가르칩니다. 내 입장에서만 생각하고 멀리보지 못하는 것이 어리석은 자세입니다. 능력보다 좋은 자세가 더 중요합니다. 좋은 자세를 가진 사람에게 능력은 힘이 되지만 어리석은 사람에게 능력이 있으면 그 인생과 다른 사람에게 재앙이 됩니다.

조회수 0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읽을범위 : 요한계시록 7장 묵상말씀 : 요 7:4,5 [내가 인침을 받은 자의 수를 들으니 이스라엘 자손의 각 지파 중에서 인침을 받은 자들이 십사만 사천이니 유다 지파 중에 인침을 받은 자가 일만 이천이요 르우벤 지파 중에 일만 이천이요 갓 지파 중에 일만 이천이요] 인침을 받았다는 것은 도장을 찍어 소유와 소속을 분명히 한다는 말이고, 본문에서 의미는

읽을범위 : 요한계시록 6장 묵상말씀 : 요 6:15~17 [땅의 임금들과 왕족들과 장군들과 부자들과 강한 자들과 모든 종과 자유인이 굴과 산들의 바위 틈에 숨어 산들과 바위에게 말하되 우리 위에 떨어져 보좌에 앉으신 이의 얼굴에서와 그 어린 양의 진노에서 우리를 가리라 그들의 진노의 큰 날이 이르렀으니 누가 능히 서리요 하더라] 말씀은 마지막 진노를 누구

읽을범위 : 요한계시록 5장 묵상말씀 : 계 5:4,5 [그 두루마리를 펴거나 보거나 하기에 합당한 자가 보이지 아니하기로 내가 크게 울었더니 장로 중의 한 사람이 내게 말하되 울지 말라 유대 지파의 사자 다윗의 뿌리가 이겼으니 그 두루마리와 그 일곱 인을 떼시리라 하더라] 요한이 계시 중에 하나님의 두루마리를 펴거나 볼 수 있는 사람이 없어서 울었는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