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월 10일 금요일 성경통독 말씀묵상 <잠 6:1~3> 인생을 지키는 지혜

읽을범위 : 잠 6~10장

묵상말씀 : 잠 6:1~3


아이들아, 네가 이웃을 도우려고 담보를 서거나, 남의 딱한 사정을 듣고 보증을 선다면,

네가 한 그 말에 네가 걸려 들고, 네가 한 그 말에 네가 잡힌다.

아이들아, 네가 너의 이웃의 손에 잡힌 것이니, 어서 그에게 가서 풀어 달라고 겸손히 간청하여라. 너는 이렇게 하여 자신을 구하여라.


오늘의 잠언 말씀은 인생을 지혜롭게 살라는 교훈을 주고 있습니다. 보증을 서지 말고, 게으르지 말고, 음란을 피하라고 합니다. 지혜와 명철의 삶은 금, 은, 진주보다 좋다고 합니다. 지혜를 선택하고 악한 유혹을 버리라고 합니다. 지혜로운 인생은 열악한 환경도 좋게 만들지만 어리석은 사람은 좋은 환경도 망하게 만든다고 합니다.


6:1~3에 담보와 보증을 서지 말라고 합니다. 성경의 시대에도 그랬고, 지금도 마찬가지입니다. 능력이 되지 않고 책임질 수 없는 일에 이름을 내주는 것은 어리석은 일입니다. 이웃과 친구를 돕지 말라는 말이 아니고, 자기 인생과 가족을 책임지라는 말입니다. 내 인생과 가족을 지키는 것이 지혜입니다. 인생은 재물로 지키는 것이 아니라, 지혜로운 태도로 지키는 것입니다.

조회수 1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읽을범위 : 요한계시록 6장 묵상말씀 : 요 6:15~17 [땅의 임금들과 왕족들과 장군들과 부자들과 강한 자들과 모든 종과 자유인이 굴과 산들의 바위 틈에 숨어 산들과 바위에게 말하되 우리 위에 떨어져 보좌에 앉으신 이의 얼굴에서와 그 어린 양의 진노에서 우리를 가리라 그들의 진노의 큰 날이 이르렀으니 누가 능히 서리요 하더라] 말씀은 마지막 진노를 누구

읽을범위 : 요한계시록 5장 묵상말씀 : 계 5:4,5 [그 두루마리를 펴거나 보거나 하기에 합당한 자가 보이지 아니하기로 내가 크게 울었더니 장로 중의 한 사람이 내게 말하되 울지 말라 유대 지파의 사자 다윗의 뿌리가 이겼으니 그 두루마리와 그 일곱 인을 떼시리라 하더라] 요한이 계시 중에 하나님의 두루마리를 펴거나 볼 수 있는 사람이 없어서 울었는데,

읽을범위 : 요한계시록 4장 묵상말씀 : 계 4:1 [이 일 후에 내가 보니 하늘에 열린 문이 있는데 내가 들은 바 처음에 내게 말하던 나팔 소리 같은 그 음성이 이르되 이리로 올라오라 이 후에 마땅히 일어날 일들을 내가 네게 보이리라 하시더라] 이제 4장부터 본격적인 계시의 내용이 시작합니다. 요한은 하늘에 열린 문을 봅니다. 이 문은 계시의 문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