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월 1일 수요일 성경통독 말씀묵상 <시 101:2~4> 내가 살아갈 길

읽을범위 : 시 92~101편

묵상말씀 : 시 101:2~4

흠 없는 길을 배워 깨달으렵니다. 언제 나에게로 오시렵니까? 나는 내 집에서 흠이 없는 마음으로 살렵니다.

불의한 일은 눈 앞에 얼씬도 못하게 하렵니다. 거스르는 행위를 미워하고, 그런 일에는 집착하지 않겠습니다.

구부러진 생각을 멀리하고, 악한 일에는 함께 하지 않겠습니다.

하나님은 크고 높으시며, 찬양 받으실 분인데 세상 사는 일은 그 하나님의 뜻과 같게 느껴지지 않습니다. 오늘 범위의 시들을 읽으면서 느끼는 감정입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하나님을 찬양하고, 주의 다스리심을 찬양하며, 악한 자들을 심판하실 것을 믿고 공의의 하나님을 섬기겠다는 것이 시들의 목소리입니다. 101편은 흠 없는 삶을 위해서 악한 길을 떠나 복된 인생을 살겠다는 결단입니다.

복된 인생은 이 결단에 있습니다. 내 삶의 근거와 뿌리를 하나님께 두고, 나는 하나님의 뜻을 따라 살겠다는 결단입니다. 세상에서는 악한 길이 득세하는 것 같아도 하나님의 길을 버리지 않겠다는 것입니다. 하나님의 다스리심과 심판이 있음을 기억하기 때문입니다. 하나님 앞에서 살아가는 인생입니다. 그것이 우리가 살아갈 길입니다.

조회 1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6월 21일 월요일 매일말씀묵상 ‘나쁘기만 한 일은 없다’

읽을범위 : 열왕기하 1:1~2:25, 사도행전 13:42~14:7, 시편 139:1~24, 잠언 17:19~21 묵상말씀 : 행 14:1,2 [바울로와 바르나바는 안티오키아에서처럼 이고니온에서도 유다인의 회당에 들어가 설교했다. 이 설교를 듣고 수많은 유다인들과 이방인들이 신도가 되었다. 예수를 믿으려 하지 않는 유다인들은 이방인들을 선동하여 믿는 형제들

6월 18일 금요일 매일말씀묵상 ‘그때 그때 달라요’

읽을범위 : 왕상 19:1~21, 행 12:1~23, 시 136:1~26, 잠 17:14~15 묵상말씀 : 행 12:18,19 [날이 밝자 군인들 사이에는 베드로가 없어졌기 때문에 큰 소동이 일어났다. 헤로데는 부하들을 풀어 베드로를 찾다가 끝내 못 찾게 되자 경비병들을 문초한 다음 그들을 대신 처형시켰다. 이 일이 있은 뒤에 헤로데는 유다를 떠나 가이사리

6월 17일 목요일 매일말씀묵상 ‘망하게 하는 사람’

읽을범위 : 왕상 18:1~46, 행 11:1~30, 시 135:1~21, 잠 17:12~13 묵상말씀 : 왕상 18:17,18 [아합은 엘리야를 보자 말을 건넸다. "그대가 이스라엘을 망치는 장본인인가?" 엘리야가 대답하였다. "내가 이스라엘을 망치는 것이 아닙니다. 이스라엘을 망하게 하는 사람은 바로 왕 자신과 왕의 가문입니다. 왕께서는 야훼의 계명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