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월 23일 화요일 성경통독 말씀묵상 <시 42:5> 믿음으로 승리하는 인생

읽을말씀 : 시 38~44편

묵상말씀 : 시 42:5

내 영혼아, 네가 어찌하여 그렇게 낙심하며, 어찌하여 그렇게 괴로워하느냐? 너는 하나님을 기다려라. 이제 내가, 나의 구원자, 나의 하나님을, 또다시 찬양하련다.

시인은 자기 삶에 닥쳐온 고통을 하나님께 아룁니다. 또 헛된 말을 하지 않겠다고, 말로 죄 짓지 않겠다고 다짐합니다. 하나님의 구원이 임하기를 간구하고, 구해주시기를 바라며 믿음을 고백합니다. 그리고 스스로에게 말하기를, 절망하지 말고 믿음을 잃지 마라. 포기하지 말고 믿음으로 일어서자고 다짐합니다.

포기하는 것이 나을 때도 있지만, 믿음을 포기하는 것은 가장 어리석은 일입니다. 하나님의 선하심과 나를 사랑하시는 것을 끝까지 붙들고 살아야 합니다. 믿음 가운데서 견디면 모두 망한 것 같고 다 끝난 것 같은 그 때 하나님의 구원의 역사가 일어날 것입니다. 믿음으로 견디기를 포기하지 않으면 승리하는 줄 믿으시기 바랍니다.

조회수 1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읽을범위 : 요한계시록 6장 묵상말씀 : 요 6:15~17 [땅의 임금들과 왕족들과 장군들과 부자들과 강한 자들과 모든 종과 자유인이 굴과 산들의 바위 틈에 숨어 산들과 바위에게 말하되 우리 위에 떨어져 보좌에 앉으신 이의 얼굴에서와 그 어린 양의 진노에서 우리를 가리라 그들의 진노의 큰 날이 이르렀으니 누가 능히 서리요 하더라] 말씀은 마지막 진노를 누구

읽을범위 : 요한계시록 5장 묵상말씀 : 계 5:4,5 [그 두루마리를 펴거나 보거나 하기에 합당한 자가 보이지 아니하기로 내가 크게 울었더니 장로 중의 한 사람이 내게 말하되 울지 말라 유대 지파의 사자 다윗의 뿌리가 이겼으니 그 두루마리와 그 일곱 인을 떼시리라 하더라] 요한이 계시 중에 하나님의 두루마리를 펴거나 볼 수 있는 사람이 없어서 울었는데,

읽을범위 : 요한계시록 4장 묵상말씀 : 계 4:1 [이 일 후에 내가 보니 하늘에 열린 문이 있는데 내가 들은 바 처음에 내게 말하던 나팔 소리 같은 그 음성이 이르되 이리로 올라오라 이 후에 마땅히 일어날 일들을 내가 네게 보이리라 하시더라] 이제 4장부터 본격적인 계시의 내용이 시작합니다. 요한은 하늘에 열린 문을 봅니다. 이 문은 계시의 문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