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월 16일 화요일 성경통독 말씀묵상 <욥 38:1~4> 분수를 지키는 믿음

읽을범위 : 욥 35~38장

묵상말씀 : 욥 38:1~4

그 때에 주님께서 욥에게 폭풍이 몰아치는 가운데서 대답하셨다.

"네가 누구이기에 무지하고 헛된 말로 내 지혜를 의심하느냐?

이제 허리를 동이고 대장부답게 일어서서, 묻는 말에 대답해 보아라.

내가 땅의 기초를 놓을 때에, 네가 거기에 있기라도 하였느냐? 네가 그처럼 많이 알면, 내 물음에 대답해 보아라.

드디어 하나님이 말씀하십니다. 그런데 하나님의 음성이 그리 따뜻하지 않습니다. 욥을 혼내는 것처럼 말씀하십니다. 인간이 절대로 알수 없는 수준의 말씀을 하시면서 대답해보라고 하십니다. 욥이 자신의 고난에 대해서, 죄 없음에 대해서 항변했던 말들이 인간이 이해할 수 없는 영역의 일이라고 하시는 것 같습니다.

시간이 지나면서 인간의 지식이 늘어나는 것은 사실이지만 언제나 알수 없는 부분이 남아 있습니다. 인간의 지식에는 분명한 한계가 있습니다. 이것을 염두에 두지 않으면 부분적인 지식으로 한계 너머의 일들을 판단하게 됩니다. 그 판단에는 오류가 있게 마련입니다.

그 부분은 하나님 앞에 부족한 나를 인정하는 겸손과 하나님의 선하심을 믿는 믿음으로 채워야 합니다. 선을 넘지 않고 분수를 지키는 믿음을 가져야겠습니다.

조회 1회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11월 30일 월요일 성경통독 말씀묵상 ‘성경은 본보기’

읽을범위 : 고린도전서 9~11장 묵상말씀 : 고전 10:6~12 [이런 일들은, 우리 조상들이 악을 좋아한 것과 같이 우리가 악을 좋아하는 사람이 되어서는 안된다는 것을, 우리에게 가르쳐주는 본보기가 되었습니다. 그들 가운데 얼마는 우상을 숭배했습니다. 성경에 기록하기를 "백성들이 앉아서 먹고 마셨으며, 일어서서 춤을 추었다" 하였습니다. 여러분은 그들과

11월 27일 금요일 성경통독 말씀묵상 ‘약한 믿음과 강한 믿음’

읽을범위 : 로마서 14~16장 묵상말씀 : 롬 14:13 [그러므로 이제부터는 서로 남을 심판하지 마십시다. 형제자매 앞에 장애물이나 걸림돌을 놓지 않겠다고 결심하십시오.] 바울은 오늘 묵상말씀에서 ‘서로 남을 심판하지 말라’고 권면합니다. 믿음이 연약한 사람은 해야 할 것이 있고, 하면 안되는 것이 있습니다. 그 당시에 유대교적인 생각을 가진 기독교인

11월 25일 수요일 성경통독 말씀묵상 ‘하나님의 자녀’

읽을범위 : 로마서 8,9장 묵상말씀 : 롬 9:6~8 [그러나 하나님의 약속의 말씀이 폐했다고는 할 수 없습니다. 이스라엘에게서 태어난 사람이라고 해서 다 이스라엘 사람이 아니고, 아브라함의 자손이라고 해서 다 그의 자녀가 아닙니다. 다만 “이삭에게서 태어난 사람만을 너의 자손이라고 부르겠다” 하셨습니다. 이것은 곧 육신의 자녀가 하나님의 자녀가 되는 것

© 2019 by Pastor Kyoungmin Lee. Created with Wix.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