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월 28일 화요일 <요삼 1:9~11>

찬양 ‘담대하라’

말씀 9 내가 그 교회에 편지를 써 보냈습니다. 그러나 그들 가운데서 으뜸이 되기를 좋아하는 디오드레베는 우리를 받아들이지 않았습니다. 10 그러므로 내가 가면, 그가 하는 일들을 들추어 내겠습니다. 그는 악한 말로 우리를 헐뜯고 있습니다. 그는 그것으로도 만족하지 않고, 자기도 신도들을 받아들이지 않을 뿐만 아니라, 받아들이려는 사람들까지 방해하고, 그들을 교회에서 내쫓습니다. 11 사랑하는 이여, 악한 것을 본받지 말고, 선한 것을 본받으십시오. 선한 일을 하는 사람은 하나님에게서 난 사랑이고, 악한 일을 하는 사람은 하나님을 뵙지 못한 사람입니다.

묵상 편지에는 짧은 내용만 있어 상황을 다 알기 어렵지만 나온 내용과 단서들로 추측해보면 아마 요한이 가이오와 디오드레베가 있는 교회 혹은 그 지역에 선교사를 보내면서 대접해주기를 부탁하는 편지를 보냈습니다. 그런데 교회의 영향력 있는 인물인 디오드레베는 그것을 거부했고 가이오는 개인적으로 그들을 도왔습니다. 그러자 디오드레베는 요한을 비난하고 나쁜 말을 하고, 가이오나 요한을 편드는 사람들을 교회에서 쫓아내기까지 했습니다. 그래서 요한은 자신이 직접 가서 일을 정리하겠다고 쓴 것으로 보입니다. 가이오는 선교사들을 도운 일로 상당히 곤란한 상황에 빠진것 같습니다. 그러나 요한은 가이오에게 디오드레베처럼 비난하고 악의로 대하지 말고 견디고 자기가 갈때까지 기다리라고 합니다. 어떤 마음으로 하던 교회 안에 분란이 생기면 옳고 그름에 관계 없이 상처받는 약한 사람들이 있음을 기억해야 합니다. 교회는 옳고 그름을 가리는 공동체가 아니라 사랑하는 공동체 입니다. 이것을 꼭 기억해야 합니다.

기도 하나님 내가 때로는 일들을 판단하고, 하나님의 자리에 앉아 정죄할 때가 있습니다. 그 자리에 앉지 않도록 지켜주시고, 우리가 어떤 경우에도 악으로 악을 갚지 않고 선한 것으로 대응할 수 있도록 지켜주시옵소서. 예수님의 이름으로 기도합니다. 아멘

조회 1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1월 15일 금요일 매일말씀묵상 ‘야곱에서 이스라엘로’

읽을범위 : 창 31:17~32:12, 마 10:24~11:6, 시 13:1~6, 잠 3:16~18 묵상말씀 : 창 32:7~9 [머슴들이 다녀와서 야곱에게 고하였다. "주인님의 형님 에사오께 다녀왔습니다. 에사오께서는 지금 사백 명 부하를 거느리고 주인님을 만나러 오십니다." 야곱은 덜컥 겁이 나고 걱정이 되어 일행과 양떼와 소떼와 낙타떼를 두 패로 나누

1월 14일 목요일 매일말씀묵상 ‘받을만 하지 않은’

읽을범위 : 창 30:1~31:16, 마 10:1~23, 시 12:1~8, 잠 3:13~15 묵상말씀 : 창 30:1,2 [한편 라헬은 야곱에게 아기를 낳아주지 못하게 되자 언니를 시새우며 야곱에게 투덜거렸다. "저도 자식을 갖게 해주셔요. 그러지 않으면 죽어버리겠어요." 야곱은 라헬에게 화를 내며 야단을 쳤다. "하느님께서 당신의 태를 닫아 아기를 못 낳

이스라엘과 유대인

교회에서 설교나 성경공부 중에 또 일반적으로도 ‘유대인’과 ‘이스라엘 자손’이라는 말을 같은 말처럼 섞어 쓸 때가 많습니다. 그런데 ‘이스라엘’이라는 말은 하나님이 야곱의 이름을 이스라엘로 바꿔주신 것과 그 야곱의 열 두 아들이 지파를 이루고, 그 열 두 지파의 연합인 민족을 이룬데서 유래합니다. 또 가나안 정착때부터 통일 왕국 시대(사울-다윗-솔로몬)까지

© 2019 by Pastor Kyoungmin Lee. Created with Wix.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