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5월 15일 수요일 <요일 5:18~21>

찬양 찬송가 357 ‘주 믿는 사람 일어나’

말씀 18 하나님에게서 태어난 사람은 누구든지 죄를 짓지 않는다는 것을, 우리는 압니다. 하나님에게서 태어나신 분이 그 사람을 지켜주시므로, 악마가 그를 해치지 못합니다. 19 우리가 하나님에게서 났다는 것을 우리는 압니다. 그런데, 온 세상은 악마의 세력 아래 놓여 있습니다. 20 하나님의 아들이 오셔서, 그 참되신 분을 알 수 있도록, 우리에게 이해력을 주신 것을 우리는 압니다. 우리는 그 참되신 분 곧 하나님의 아들 예수 그리스도 안에 있습니다. 이 분이 참 하나님이시요, 영원한 생명이십니다. 21 자녀된 이 여러분, 여러분은 우상을 멀리 하십시오.

묵상 하나님의 자녀로 거듭난 사람은 죄는 멀리하고 하나님께 가까이 갑니다. 그래서 나는 내 삶의 죄를 버리고 하나님의 뜻을 구하며 살아야 합니다. 하나님이 사랑하시고 예수 그리스도의 생명 겂으로 구원한 내 영혼을 사탄이 어쩌지 못합니다. 하지만 하나님의 뜻을 따라 살지 않는 세상의 일들은 사탄이 권세를 갖고 있습니다. 그 세상에서 살면서 우리가 정말 예민하게 반응하고 주의해야 할 것은 믿음을 버리라는 박해가 아니라 믿음이라고 생각하면서 하나님의 뜻을 벗어난 길을 가는 것입니다. 그것이 사탄이 성도를 공격하는 방법입니다. ‘이 정도면 괜찮아’, ‘이 정도는 죄가 아니지’, ‘세상 살려면 어쩔수 없어’, ‘나만 하나님의 뜻을 알아’ 이런 생각이 우리에게 우상이되고 이단이 됩니다. 오늘 하루 남을 판단하지 말고 겸손히 하나님의 뜻을 구하며 삽시다.

기도 주여 오늘 하루 어리석어 교만하지 않게 내 마음을 지켜주시고, 주님 닮은 겸손함, 낮은 마음으로 살게하여 주시옵소서. 예수님의 이름으로 기도합니다. 아멘

조회수 2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읽을범위 : 요한계시록 22장 묵상말씀 : 계 22:10,11 [또 내게 말하되 이 두루마리의 예언의 말씀을 인봉하지 말라 때가 가까우니라 불의를 행하는 자는 그대로 불의를 행하고 더러운 자는 그대로 더럽고 의로운 자는 그대로 의를 행하고 거룩한 자는 그대로 거룩하게 하라] 요한계시록의 마지막 장입니다. 믿음을 지키는 자에게 주어지는 영생에 대해서 알려줍니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