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월 8일 목요일 매일말씀묵상 ‘마음 써야 할 일’

읽을범위 : 신명기 32:28~52, 누가복음 12:35~59, 시편 78:56~64, 잠언 12:24

묵상말씀 : 눅 12:54~56


[예수께서는 군중에게도 이렇게 말씀하셨다. "너희는 구름이 서쪽에서 이는 것을 보면 곧 '비가 오겠다.'고 말한다. 과연 그렇다.

또 바람이 남쪽에서 불어오면 '날씨가 몹시 덥겠다.'고 말한다. 과연 그렇다.

이 위선자들아, 너희는 하늘과 땅의 징조는 알면서도 이 시대의 뜻은 왜 알지 못하느냐?"]


예수님은 사람들에게 자연의 징조를 보고 무슨 일이 있을지, 그래서 무엇을 해야할지 분별할 줄 알면서, ‘이 시대의 뜻’을 모른다고 쓴소리를 하십니다. 이 시대의 뜻이 무엇일까요? 확실하게 알기는 어렵지만 ‘시대를 향한 하나님의 뜻’으로 생각하면 어떨까요?

말을 좀 바꿔보면, ‘물질이 무엇으로 이루어졌는지 원자와 그 이상으로 쪼개 원리를 안다고 하고, 세상에 일어나는 모든 일들을 다 설명할 수 있다고 잘난체 하면서 왜 시대를 향한 하나님의 뜻은 모르는가?’ 이런 말씀 아닐까요? 그런데 왜 하나님의 뜻을 모를까요?

하나님의 뜻에 관심이 없어서 그럴 수 있습니다. 하나님의 뜻을 중요하게 여기지 않아서 마음을 쓰지도 않고 예민하게 살피지도 않으니 알 수 없는 것입니다. 하지만 가장 중요한 것이 하나님의 뜻입니다. 가장 중요한 것을 모르고 다른 것을 다 안다 한들 아무 소용이 없습니다. 다른 건 다 몰라도 가장 중요한 것을 알아야 합니다. 하나님의 뜻에 마음을 기울이고 예민하게 들어 깨닫고 순종하며 살아갑시다.

조회 0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7월 23일 매일말씀묵상 ‘다음 세대를 생각하면’

읽을범위 : 대하 8:11~10:19, 롬 8:9~25, 시 18:16~36, 잠 19:26 묵상말씀 : 대하 10:13,14 [왕의 대답은 가혹하였다. 끝내 원로들의 충고를 외면하고 젊은이들의 충고를 따라 이렇게 말하였다. "부왕께서 너희에게 무거운 멍에를 메웠다지만, 나는 그보다 더 무거운 멍에를 메우리라. 부왕께서는 너희를 가죽채찍으로 치셨지만, 나는

7월 22일 목요일 매일말씀묵상 ‘최악의 인간’

읽을범위 : 대하 6:12~8:10, 롬 7:14~8:8, 시 18:1~15, 잠 19:24~25 묵상말씀 : 잠 19:25 [거만한 자를 치면 어수룩한 사람도 철이 들고 슬기로운 사람을 꾸짖으면 그가 지식을 얻으리라.] 잠언의 지혜가 하는 말입니다. 세 종류의 사람이 나옵니다. 거만한 자, 어수룩한 사람, 슬기로운 사람입니다. 거만한 자는 악한 사람입니다

7월 21일 수요일 매일말씀묵상 ‘구원은 은혜로’

읽을범위 : 대하 4:1~6:11, 롬 7:1~13, 시 17:1~15, 잠 19:22~23 묵상말씀 : 롬 7:9,10 [나는 전에 율법이 없을 때에는 살았었는데 계명이 들어오자 죄는 살아나고 나는 죽었습니다. 그래서 생명을 가져다 주어야 할 그 계명이 나에게 오히려 죽음을 가져왔다는 것을 깨달았습니다.] 바울은 율법에 대해서 말합니다. 율법은 우리 죄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