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월 26일 월요일 매일말씀묵상 ‘강한 용사, 깁보르 하일’

읽을범위 : 삿 6:1~40, 눅 22:54~23:12, 시 95:1~96:13, 잠 14:5~6

묵상말씀 : 삿 6:11,12


[야훼의 천사가 아비에젤의 후손 요아스의 성 오브라에 있는 상수리나무 밑에 와서 앉았다. 마침 요아스의 아들 기드온이 미디안 사람들에게 들키지 않으려고 밀 이삭을 포도주틀에서 떨고 있었는데,

야훼의 천사가 그에게 나타나 일렀다. "힘센 장사야, 야훼께서 너와 함께 계신다."]


이스라엘 백성이 가나안 땅에 들어가 정복 전쟁을 통해서 정착한 후부터 첫번 째 왕인 사울이 왕이 되기 전까지 기간을 사사 시대라고 합니다. 이 사사는 이민족의 침입으로 고통 받을 때 전쟁을 지휘해 구원하는 하나님의 사명을 받은 사람이었고, 또 평화를 이룬 후에는 하나님의 뜻에 따라서 백성들을 재판하는 역할을 했습니다. 그래서 공동번역 성경은 사사기를 ‘판관기’라고 합니다. 영어 이름인 Judges도 같은 뜻입니다.

말씀은 이스라엘이 미디안 족속에게 고통 당할 때 하나님의 천사가 기드온을 사사로 부르는 장면입니다. 천사는 기드온을 ‘힘센 장사’라고 부릅니다. 크고 강한 용사라는 뜻입니다. 그 부름을 받을 때 기드온이 숨어서 탈곡하고 있던 사실과 참 안 어울리는 호칭입니다. 하지만 하나님의 부르심을 받고 순종하여 하나님의 능력을 드러낸다면 누구라도 강한 용사가 됩니다.

만약에 누가 여러분을 ‘믿음의 용사’라고 부른다면 어떤 생각이 들까요? ‘나는 아닌데…’라고 생각하지 않을까요? 하지만 능력은 사람에게 있는 것이 아니라 하나님에게 있는 것이고, 하나님의 능력을 행할 때 누구나 강한 용사가 되는 것입니다. 우리 모두가 하나님의 부르심에 순종하고 믿음의 강한 용사로 살아가시기를 축복합니다.

조회수 1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읽을범위 : 에베소서 1장 묵상말씀 : 엡 1:5,6 [그 기쁘신 뜻대로 우리를 예정하사 예수 그리스도로 말미암아 자기의 아들들이 되게 하셨으니 이는 그가 사랑하시는 자 안에서 우리에게 거저 주시는 바 그의 은혜의 영광을 찬송하게 하려는 것이라] 에베소서를 읽습니다. 바울이 에베소 교회에 쓴 편지인데 1장을 읽으면 계속해서 예정이라는 말이 나옵니다. 하나님

읽을범위 : 마태복음 28장 묵상말씀 : 마 28:1 [안식일이 다 지나고 안식 후 첫날이 되려는 새벽에 막달라 마리아와 다른 마리아가 무덤을 보려고 갔더니] 이제 예수님이 십자가에 죽으시고 무덤에 묻히셨습니다. 안식일을 지내고 안식 후 첫 날 새벽 여인들이 예수님의 무덤을 보려고 갔습니다. 다른 복음서에는 향품을 준비해서 갔다고 하는데, 마태복음은 주님의

읽을범위 : 마태복음 26장 묵상말씀 : 마 26:2 [너희가 아는 바와 같이 이틀이 지나면 유월절이라 인자가 십자가에 못 박히기 위하여 팔리리라 하시더라] 예수님은 전하실 말씀을 다 전하셨고, 이제 고난과 죽음을 맞을 것이며 그 일은 유월절에 이루어질 것입니다. 유월절은 양을 잡아 그 피를 문에 발라서 죽음을 피했던 구원의 날이었고, 하나님이 그 백성들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