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월 20일 수요일 신약통독 매일말씀묵상 ‘지금 회개하자’

읽을범위 : 마태복음 3장

묵상말씀 : 마 3:1,2


[그 때에 세례 요한이 이르러 유대 광야에서 전파하여 말하되

회개하라 천국이 가까이 왔느니라 하였으니]


“회개하라 천국이 가까이 왔느니라” 이 말씀은 세례 요한의 메시지이기도 하고, 예수님이 전하신 처음 말씀이기도 합니다. 이 말씀은 천국이 가까이 왔기 때문에, 즉 심판의 때가 가까이 왔으니 그 때를 대비하여 회개하라는 말씀처럼 들립니다. 그런 이해가 되면서도, 수천 년이 지난 지금도 예수님이 다시 오지 않으신 점과 ‘꼭 심판의 때가 가까워야 회개하는건가’ 하는 생각에 이 말씀을 곱씹어 생각하게 됩니다.

“회개하라 천국이 가까이 왔느니라”라는 말씀에서 천국이 중요한 시점이긴 하겠지만, 길게 보면 누구에게나 천국은 가까워지는 것이니, 오히려 회개해야 하는 지금에 초점을 둬야 하는 것이 아닌가 하는 생각이 듭니다.

회개하는 것은 잘못한 것을 고백하고 용서를 구하는 것이지만 더 근본적으로는 삶의 방향과 태도를 돌이켜 하나님께로 향하는 것입니다. 잘못 살고 있는 방향을 바로 잡는 것입니다. 그러니 바로 지금이 가장 회개해야 할 때인 것입니다. ‘지금’이라는 말은 시간의 한 시점으로 지금이 아니라 항상, 매일, 매순간을 의미하는 지금입니다. 우리는 매일 매일 내 삶을 돌아보고 점검하여 돌이킬 것을 돌이켜야 합니다. 우리는 살아가는 모든 순간 하나님의 뜻을 구하고, 깨닫는 바를 따라서 잘못된 모습을 돌이켜야 합니다.

우리 성도님들은 매일매일, 매 순간 하나님의 뜻을 구하고, 깨닫는대로 회개하며 살아가시기를 축복합니다.

조회수 0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읽을범위 : 요한계시록 7장 묵상말씀 : 요 7:4,5 [내가 인침을 받은 자의 수를 들으니 이스라엘 자손의 각 지파 중에서 인침을 받은 자들이 십사만 사천이니 유다 지파 중에 인침을 받은 자가 일만 이천이요 르우벤 지파 중에 일만 이천이요 갓 지파 중에 일만 이천이요] 인침을 받았다는 것은 도장을 찍어 소유와 소속을 분명히 한다는 말이고, 본문에서 의미는

읽을범위 : 요한계시록 6장 묵상말씀 : 요 6:15~17 [땅의 임금들과 왕족들과 장군들과 부자들과 강한 자들과 모든 종과 자유인이 굴과 산들의 바위 틈에 숨어 산들과 바위에게 말하되 우리 위에 떨어져 보좌에 앉으신 이의 얼굴에서와 그 어린 양의 진노에서 우리를 가리라 그들의 진노의 큰 날이 이르렀으니 누가 능히 서리요 하더라] 말씀은 마지막 진노를 누구

읽을범위 : 요한계시록 5장 묵상말씀 : 계 5:4,5 [그 두루마리를 펴거나 보거나 하기에 합당한 자가 보이지 아니하기로 내가 크게 울었더니 장로 중의 한 사람이 내게 말하되 울지 말라 유대 지파의 사자 다윗의 뿌리가 이겼으니 그 두루마리와 그 일곱 인을 떼시리라 하더라] 요한이 계시 중에 하나님의 두루마리를 펴거나 볼 수 있는 사람이 없어서 울었는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