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3월 9일 수요일 신약통독 매일말씀묵상 ‘만일 주께서 허락하시면’

읽을범위 : 고린도전서 16장

묵상말씀 : 고전 16:7


[이제는 지나는 길에 너희 보기를 원하지 아니하노니 이는 만일 주께서 허락하시면 얼마 동안 너희와 함께 머물기를 바람이라]


바울은 고린도에 가서 머물면서 문제들을 해결하고 싶었습니다. 하지만 편지에는 그러기를 원하는데, 주께서 허락하시면 머물겠다고 썼습니다. 그리고 디모데를 보내니 그를 잘 대해주라고 당부합니다.

“만일 주께서 허락하시면”이라는 말이 인상적입니다. 주께서 허락하지 않으시면 자기가 원하는 것도 포기할 것이라는 말입니다. 이전의 바울은 그런 사람이 아니었습니다. 한 번 뜻을 세운 일은 이루고 마는 강렬한 의지와 열정을 가진 사람이었습니다. 그래서 타국의 도시에까지 찾아가 그리스도인을 잡아 박해하려고 했던 것입니다.

그런데 주님을 만나고나서, 사도로 또 목회자로 시간을 보내며 바울은 많이 달라졌습니다. 원하는 것도 하나님의 뜻이 아니라면 깨끗이 포기하는 사람으로 변했습니다. 가장 큰 차이는 자신의 뜻을 이루는 사람과 하나님의 뜻을 이루는 사람의 차이입니다. 하나님의 뜻을 자기 뜻보다 앞에 두는 사람은 마음에 맞지 않는 일도 하나님의 뜻이라면 기꺼이 따라갑니다. 바울의 짧은 표현에서 그런 마음을 발견했기에 감동을 느낍니다.

우리도 묵상하고 적용해볼 부분입니다. 사람마다 성품이 달라서 원하는 것을 이루려는 욕구가 강한 사람이 있고 또 원하는 것이 있어도 막히면 쉽게 포기하는 사람도 있습니다. 하지만 주님의 뜻 앞에서는 자기 욕구도 접고, 게으름도 열심으로 바꿀 수 있어야 합니다. 늘 하나님의 뜻을 구하는 성도가 되시기를 바랍니다.

조회수 4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읽을범위 : 요한계시록 22장 묵상말씀 : 계 22:10,11 [또 내게 말하되 이 두루마리의 예언의 말씀을 인봉하지 말라 때가 가까우니라 불의를 행하는 자는 그대로 불의를 행하고 더러운 자는 그대로 더럽고 의로운 자는 그대로 의를 행하고 거룩한 자는 그대로 거룩하게 하라] 요한계시록의 마지막 장입니다. 믿음을 지키는 자에게 주어지는 영생에 대해서 알려줍니

읽을범위 : 요한계시록 21장 묵상말씀 : 계 21:7,8 [이기는 자는 이것들을 상속으로 받으리라 나는 그의 하나님이 되고 그는 내 아들이 되리라 그러나 두려워하는 자들과 믿지 아니하는 자들과 흉악한 자들과 살인자들과 음행하는 자들과 점술가들과 우상 숭배자들과 거짓말하는 모든 자들은 불과 유황으로 타는 못에 던져지리니 이것이 둘째 사망이라] 새 하늘과 새

읽을범위 : 요한계시록 20장 묵상말씀 : 계 20:4~6 [또 내가 보좌들을 보니 거기에 앉은 자들이 있어 심판하는 권세를 받았더라 또 내가 보니 예수를 증언함과 하나님의 말씀 때문에 목 베임을 당한 자들의 영혼들과 또 짐승과 그의 우상에게 경배하지 아니하고 그들의 이마와 손에 그의 표를 받지 아니한 자들이 살아서 그리스도와 더불어 천 년 동안 왕 노릇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