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월 17일 수요일 매일말씀묵상 ‘책임과 사명’

읽을범위 : 민 26:1~51, 눅 2:36~52, 시 60:1~12, 잠 11:15

묵상말씀 : 눅 2:51


[예수는 부모를 따라 나자렛으로 돌아와 부모에게 순종하며 살았다. 그 어머니는 이 모든 일을 마음속에 간직하였다.]


예수님의 어린 시절에 대한 기록 뒤에 나오는 말씀입니다. 예수님은 어려서 부모에게 순종하며 살았고, 어른이 되서는 가족을 부양했습니다. 서른 살에 공생애를 시작하기 전까지 한 가정의 아들로 또 큰 아들로서 가장으로 가족을 섬겼습니다. 그리고 하나님의 때가 되어서 천국 복음을 전하셨습니다. 하나님의 때가 이르기까지 한 사람으로 감당해야 할 의무를 다 감당하셨습니다.

가끔 하나님의 일을 한다며, 가족으로 감당해야 하는 책임을 다하지 않는 경우가 있습니다. 또 반대로 한 사람으로 해야 할 일 때문에 하나님의 사명을 감당할 수 없다고 핑계를 대기도 합니다. 예수님은 두가지를 다 감당하셨습니다. 저도 주님의 길을 따라 두 가지를 다 온전히 감당하기 원합니다. 사랑하는 성도님들도 일상의 책임을 감당하며 하나님의 사명을 이루시기를 축복합니다.

조회수 0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읽을범위 : 에베소서 1장 묵상말씀 : 엡 1:5,6 [그 기쁘신 뜻대로 우리를 예정하사 예수 그리스도로 말미암아 자기의 아들들이 되게 하셨으니 이는 그가 사랑하시는 자 안에서 우리에게 거저 주시는 바 그의 은혜의 영광을 찬송하게 하려는 것이라] 에베소서를 읽습니다. 바울이 에베소 교회에 쓴 편지인데 1장을 읽으면 계속해서 예정이라는 말이 나옵니다. 하나님

읽을범위 : 마태복음 28장 묵상말씀 : 마 28:1 [안식일이 다 지나고 안식 후 첫날이 되려는 새벽에 막달라 마리아와 다른 마리아가 무덤을 보려고 갔더니] 이제 예수님이 십자가에 죽으시고 무덤에 묻히셨습니다. 안식일을 지내고 안식 후 첫 날 새벽 여인들이 예수님의 무덤을 보려고 갔습니다. 다른 복음서에는 향품을 준비해서 갔다고 하는데, 마태복음은 주님의

읽을범위 : 마태복음 26장 묵상말씀 : 마 26:2 [너희가 아는 바와 같이 이틀이 지나면 유월절이라 인자가 십자가에 못 박히기 위하여 팔리리라 하시더라] 예수님은 전하실 말씀을 다 전하셨고, 이제 고난과 죽음을 맞을 것이며 그 일은 유월절에 이루어질 것입니다. 유월절은 양을 잡아 그 피를 문에 발라서 죽음을 피했던 구원의 날이었고, 하나님이 그 백성들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