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월 17일 수요일 매일말씀묵상 ‘책임과 사명’

읽을범위 : 민 26:1~51, 눅 2:36~52, 시 60:1~12, 잠 11:15

묵상말씀 : 눅 2:51


[예수는 부모를 따라 나자렛으로 돌아와 부모에게 순종하며 살았다. 그 어머니는 이 모든 일을 마음속에 간직하였다.]


예수님의 어린 시절에 대한 기록 뒤에 나오는 말씀입니다. 예수님은 어려서 부모에게 순종하며 살았고, 어른이 되서는 가족을 부양했습니다. 서른 살에 공생애를 시작하기 전까지 한 가정의 아들로 또 큰 아들로서 가장으로 가족을 섬겼습니다. 그리고 하나님의 때가 되어서 천국 복음을 전하셨습니다. 하나님의 때가 이르기까지 한 사람으로 감당해야 할 의무를 다 감당하셨습니다.

가끔 하나님의 일을 한다며, 가족으로 감당해야 하는 책임을 다하지 않는 경우가 있습니다. 또 반대로 한 사람으로 해야 할 일 때문에 하나님의 사명을 감당할 수 없다고 핑계를 대기도 합니다. 예수님은 두가지를 다 감당하셨습니다. 저도 주님의 길을 따라 두 가지를 다 온전히 감당하기 원합니다. 사랑하는 성도님들도 일상의 책임을 감당하며 하나님의 사명을 이루시기를 축복합니다.

조회 0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4월 12일 월요일 매일말씀묵상 ‘할례는 기억’

읽을범위 : 수 5:1~7:15, 눅 15:1~32, 시 81:1~16, 잠 13:1 묵상말씀 : 수 5:2,3 [그 때에 야훼께서 여호수아에게 이르셨다. "돌칼을 만들어 이스라엘 백성에게 또다시 할례를 베풀어라." 여호수아는 돌칼을 만들어 아랄롯 언덕에서 이스라엘 백성들에게 할례를 베풀었다.] 할례는 하나님의 백성이라는 표시입니다. 출애굽기 4장에서 모세

4월 9일 금요일 매일말씀묵상 ‘사나 죽으나 사는 인생’

읽을범위 : 신 33:1~29, 눅 13:1~21, 시 78:65~72, 잠 12:25 묵상말씀 : 눅 13:1~3 [바로 그 때 어떤 사람들이 예수께 와서 빌라도가 희생물을 드리던 갈릴래아 사람들을 학살하여 그 흘린 피가 제물에 물들었다는 이야기를 일러드렸다. 예수께서 이 말을 들으시고 그들에게 말씀하셨다. "그 갈릴래아 사람들이 다른 모든 갈릴래아 사람

4월 8일 목요일 매일말씀묵상 ‘마음 써야 할 일’

읽을범위 : 신명기 32:28~52, 누가복음 12:35~59, 시편 78:56~64, 잠언 12:24 묵상말씀 : 눅 12:54~56 [예수께서는 군중에게도 이렇게 말씀하셨다. "너희는 구름이 서쪽에서 이는 것을 보면 곧 '비가 오겠다.'고 말한다. 과연 그렇다. 또 바람이 남쪽에서 불어오면 '날씨가 몹시 덥겠다.'고 말한다. 과연 그렇다. 이 위선자들아

© 2019 by Pastor Kyoungmin Lee. Created with Wix.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