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월 15일 화요일 신약통독 매일말씀묵상 ‘보이는 것과 보이지 않는 것’

읽을범위 : 고린도후서 4장

묵상말씀 : 고후 4:18

[우리가 주목하는 것은 보이는 것이 아니요 보이지 않는 것이니 보이는 것은 잠깐이요 보이지 않는 것은 영원함이라]

바울은 하나님의 진리를 알고 믿는 것을 귀하게 여기며 말합니다. 보배를 질그릇에 가졌다는 말이 하나님의 진리와 믿음을 연약하고 부족한 사람으로 그 안에 담고 산다는 것입니다. 그 보배는 눈에 보이는 것이 아닙니다. 그리고 우리는 그것이 눈에 보이지 않지만 세상 무엇보다 가치있는 것을 알고 믿습니다.


눈에 보이는 것은 우리가 경험하는 세상의 삶입니다. 그것은 우리 생명의 시간이 끝나면 끝납니다. 보이지 않는 진리는 영원하며 영원에 대한 것입니다. 우리는 잠깐일 뿐인 이 세상의 삶 너머를 바라보고 삽니다. 그 이후를 믿습니다.

조회수 1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읽을범위 : 요한계시록 7장 묵상말씀 : 요 7:4,5 [내가 인침을 받은 자의 수를 들으니 이스라엘 자손의 각 지파 중에서 인침을 받은 자들이 십사만 사천이니 유다 지파 중에 인침을 받은 자가 일만 이천이요 르우벤 지파 중에 일만 이천이요 갓 지파 중에 일만 이천이요] 인침을 받았다는 것은 도장을 찍어 소유와 소속을 분명히 한다는 말이고, 본문에서 의미는

읽을범위 : 요한계시록 6장 묵상말씀 : 요 6:15~17 [땅의 임금들과 왕족들과 장군들과 부자들과 강한 자들과 모든 종과 자유인이 굴과 산들의 바위 틈에 숨어 산들과 바위에게 말하되 우리 위에 떨어져 보좌에 앉으신 이의 얼굴에서와 그 어린 양의 진노에서 우리를 가리라 그들의 진노의 큰 날이 이르렀으니 누가 능히 서리요 하더라] 말씀은 마지막 진노를 누구

읽을범위 : 요한계시록 5장 묵상말씀 : 계 5:4,5 [그 두루마리를 펴거나 보거나 하기에 합당한 자가 보이지 아니하기로 내가 크게 울었더니 장로 중의 한 사람이 내게 말하되 울지 말라 유대 지파의 사자 다윗의 뿌리가 이겼으니 그 두루마리와 그 일곱 인을 떼시리라 하더라] 요한이 계시 중에 하나님의 두루마리를 펴거나 볼 수 있는 사람이 없어서 울었는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