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월 11일 목요일 매일말씀묵상 ‘진리의 자리’

읽을범위 : 민 15:17~16:40, 막 15:1~47, 시 54:1~7, 잠 11:5~6

묵상말씀 : 막 15:39


[예수를 지켜보고 서 있던 백인대장이 예수께서 그렇게 소리를 지르고 숨을 거두시는 광경을 보고 “이 사람이야말로 정말 하느님의 아들이었구나!”하고 말하였다.]


마가복음이 전하는 예수님의 십자가 죽음은 이 외국인의 말로 정리됩니다. 하나님의 백성으로서 그리스도 예수를 십자가에 죽이라고 했던 유대인들과 이방인의 모습은 너무도 다릅니다. 하나님의 백성이 아닌 사람이 예수님을 보고서 참으로 하나님의 아들이었다고 고백합니다.

혈통이, 출신 민족이 믿음과 구원에 아무런 영향이 없음을 깨닫게 됩니다. 또 하나님의 이름으로 하나님을 거부하는 경우가 있음을 알게 됩니다. 내가 진리를 깨닫고 고백하는 자리에 있기를 간절히 바라고 기도합니다.

조회수 1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읽을범위 : 요한일서 5장 묵상말씀 : 요1 5:4,5 [무릇 하나님께로부터 난 자마다 세상을 이기느니라 세상을 이기는 승리는 이것이니 우리의 믿음이니라 예수께서 하나님의 아들이심을 믿는 자가 아니면 세상을 이기는 자가 누구냐] 하나님께로부터 난 자는 성도들입니다. 성도들이 세상을 이깁니다. 하나님이 세상보다 크신 분이기 때문입니다. 세상을 지으신 하나님을

읽을범위 : 요한일서 4장 묵상말씀 : 요1 4:1 [사랑하는 자들아 영을 다 믿지 말고 오직 영들이 하나님께 속하였나 분별하라 많은 거짓 선지자가 세상에 나왔음이라] 요한이 성도들에게 주는 권면입니다. ‘영’이라는 말을 중요하게 말합니다. 교회에서도 영을 중요하게 얘기합니다. 그런데 그 영은 무엇인가요? 이렇다 저렇다 말은 많이 하지만 확실하게 아는 것은

읽을범위 : 요한일서 3장 묵상말씀 : 요1 3:17,18 [누가 이 세상의 재물을 가지고 형제의 궁핍함을 보고도 도와 줄 마음을 닫으면 하나님의 사랑이 어찌 그 속에 거하겠느냐 자녀들아 우리가 말과 혀로만 사랑하지 말고 행함과 진실함으로 하자] 부부간에, 부모자녀간에 사랑한다고 표현하는 것은 당연하면서도 말로 하기 어려운 일입니다. 그것이 힘들어서가 아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