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월 7일 월요일 신약통독 매일말씀묵상 ‘이루어가는 구원’

읽을범위 : 로마서 10장

묵상말씀 : 롬 10:10


[사람이 마음으로 믿어 의에 이르고 입으로 시인하여 구원에 이르느니라]


청소년기 성경공부 시간에 이 말씀을 들었을 때 저는 마음 한구석에 의심이 들었습니다. 사람이 거짓말을 하는 것이 어렵지 않은데, 어째서 예수를 주님이라고 시인하면 구원받을까? 구원이 그렇게 쉬운 것인가? 생각했습니다. 그리고 내가 다른 사람들 앞에서 예수님을 구세주로 고백할 수 있을까 질문했었습니다. 여러분은 어떠신가요?


그 때 제가 몰랐던 것이 있었는데, 그 말의 고백이 진실해야 한다는 점이었습니다. 예수를 믿는다고 말하는 것은 어렵지 않겠지만, 구원에 대한 바른 지식이 있어야 하고, 그것을 정말로 믿으며, 그 믿음을 증명할 만한 인생을 살아야 그 고백이 진실성이 있게 될 것입니다.

한번 점검해 보면 좋겠습니다. 첫번째, 나는 복음에 대한 바른 지식이 있는가? 두번째, 나는 마음으로 예수가 내 구원자이며, 나를 위해 죽으셨음을 진실하게 믿는가? 세번째, 나는 내 믿음에 맞는 모습으로 살고 있는가? 그리고 그 후에 다른 사람에게 나의 그런 믿음을 시인할 수 있다면 구원의 확신을 가져도 되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그런데, 이 모든 질문에 Yes가 된다고 해도, 그래서 내가 구원의 확신이 있다고 해도 그것으로 내 구원이 입증되는 것은 아닙니다. 아직 우리에겐 살아야 할 시간이 남아 있기 때문입니다. 믿음은 사는 날 동안 성장하고 이루어 가야 하는 것이지, 어느 순간 합격점을 받고 믿음으로 구원받은 삶이 되는 것이 아닙니다. 우리 모두 평생토록 주님 안에서, 주님과 함께 그 뜻에 따라 살아가며 우리의 구원을 완성해 갑시다.

조회수 0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읽을범위 : 요한계시록 7장 묵상말씀 : 요 7:4,5 [내가 인침을 받은 자의 수를 들으니 이스라엘 자손의 각 지파 중에서 인침을 받은 자들이 십사만 사천이니 유다 지파 중에 인침을 받은 자가 일만 이천이요 르우벤 지파 중에 일만 이천이요 갓 지파 중에 일만 이천이요] 인침을 받았다는 것은 도장을 찍어 소유와 소속을 분명히 한다는 말이고, 본문에서 의미는

읽을범위 : 요한계시록 6장 묵상말씀 : 요 6:15~17 [땅의 임금들과 왕족들과 장군들과 부자들과 강한 자들과 모든 종과 자유인이 굴과 산들의 바위 틈에 숨어 산들과 바위에게 말하되 우리 위에 떨어져 보좌에 앉으신 이의 얼굴에서와 그 어린 양의 진노에서 우리를 가리라 그들의 진노의 큰 날이 이르렀으니 누가 능히 서리요 하더라] 말씀은 마지막 진노를 누구

읽을범위 : 요한계시록 5장 묵상말씀 : 계 5:4,5 [그 두루마리를 펴거나 보거나 하기에 합당한 자가 보이지 아니하기로 내가 크게 울었더니 장로 중의 한 사람이 내게 말하되 울지 말라 유대 지파의 사자 다윗의 뿌리가 이겼으니 그 두루마리와 그 일곱 인을 떼시리라 하더라] 요한이 계시 중에 하나님의 두루마리를 펴거나 볼 수 있는 사람이 없어서 울었는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