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월 26일 금요일 매일말씀묵상 ‘다 거두지 마라’

읽을범위 : 레 19:1~20:21, 막 8:11~38, 시 42:1~11, 잠 10:17

묵상말씀 : 레 19:9,10


[너희 땅의 수확을 거두어들일 때, 밭에서 모조리 거두어들이지 마라. 거두고 남은 이삭을 줍지 마라.

너희 포도를 속속들이 뒤져 따지 말고 따고 남은 과일을 거두지 말며 가난한 자와 몸붙여 사는 외국인이 따먹도록 남겨놓아라. 나 야훼가 너희 하느님이다.]


하나님의 백성에게 주시는 법입니다. 가난한 사람과 외국인을 위해서 추수 때 밭의 작물을 좀 남겨놓고, 거두면서 흘린 이삭을 줍지 말라고 하십니다. 하나님의 법은 이스라엘이 다 지키는 것이고 이스라엘 전국이 그렇다면 정말로 가난한 사람은 추수한 후 밭에서 남은 곡식과 흘린 이삭을 얻을 수 있었을 것입니다.

옛날에 벼를 추수할 때 기계로 수확하고 기계가 닿지 않는 구석은 직접 사람이 낫으로 베는 것을 본 적이 있습니다. 쌀은 귀해서 그렇게 남겨놓을 수가 없습니다. 하지만 우리 민족도 감나무에 까치 밥을 남겨놓고 어려울 때 십시일반으로 이웃을 돕는 문화가 있습니다.

농사를 짓지 않는 우리에겐 어떻게 적용할 수 있을까요? 내 몫에서 이웃을 위한 부분을 나눌 수 있는 방법을 생각해 봅시다.

조회수 0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읽을범위 : 요한계시록 7장 묵상말씀 : 요 7:4,5 [내가 인침을 받은 자의 수를 들으니 이스라엘 자손의 각 지파 중에서 인침을 받은 자들이 십사만 사천이니 유다 지파 중에 인침을 받은 자가 일만 이천이요 르우벤 지파 중에 일만 이천이요 갓 지파 중에 일만 이천이요] 인침을 받았다는 것은 도장을 찍어 소유와 소속을 분명히 한다는 말이고, 본문에서 의미는

읽을범위 : 요한계시록 6장 묵상말씀 : 요 6:15~17 [땅의 임금들과 왕족들과 장군들과 부자들과 강한 자들과 모든 종과 자유인이 굴과 산들의 바위 틈에 숨어 산들과 바위에게 말하되 우리 위에 떨어져 보좌에 앉으신 이의 얼굴에서와 그 어린 양의 진노에서 우리를 가리라 그들의 진노의 큰 날이 이르렀으니 누가 능히 서리요 하더라] 말씀은 마지막 진노를 누구

읽을범위 : 요한계시록 5장 묵상말씀 : 계 5:4,5 [그 두루마리를 펴거나 보거나 하기에 합당한 자가 보이지 아니하기로 내가 크게 울었더니 장로 중의 한 사람이 내게 말하되 울지 말라 유대 지파의 사자 다윗의 뿌리가 이겼으니 그 두루마리와 그 일곱 인을 떼시리라 하더라] 요한이 계시 중에 하나님의 두루마리를 펴거나 볼 수 있는 사람이 없어서 울었는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