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2월 12일 수요일 성경통독 말씀묵상<민 3:12,13> 맡기신대로

읽을범위 : 민 3장 묵상말씀 : 민 3:12,13

"나는 이스라엘 자손 가운데서 레위 사람을 택하여, 처음 태어나는 모든 맏아들, 곧 이스라엘 자손 가운데서 태를 처음 열고 나오는 사람을 대신하게 하였다. 레위 사람은 나의 것이다. 처음 난 것은 모두 나의 것이기 때문이다. 내가 이집트 땅에서 첫 번째로 난 모든 것을 칠 때에, 사람이든지 짐승이든지, 이스라엘에서 처음 난 것은 모두 거룩하게 구별하여 나의 것으로 삼았다. 나는 주다." 민수기 3장은 하나님이 아론을 대제사장으로, 그의 아들들을 제사장으로 삼고, 모세와 아론이 속한 레위 지파를 따로 구별해서 제사장을 돕고 성막의 일들을 나눠 맡게 하셨습니다. 또 이 레위인을 하나님의 것으로 구별하는데, 이집트에서 나올 때 장자를 죽게 한 재앙에서 이스라엘의 장자는 구원하셨고, 그래서 장자가 하나님의 것이며, 이스라엘 온 지파의 장자를 대신해서 레위 지파 전체를 택해서 하나님의 일을 감당하게 하신다는 것입니다. 그래서 레위인 중에 생후 1개월 이상된 남자를 세서 부족한 숫자만큼은 은 5세겔로 속전세를 내게 하십니다. 하나님이 레위 지파를, 그리고 그 중에 아론의 자손을 성막의 일을 하게하시고, 제사장을 하게 하신 이유가 무엇일까요? 그들이 무엇이 뛰어나거나 훌륭해서 그렇게 하셨나요? 우리는 알수 없습니다. 그저 하나님이 선택하셨다는 것을 알수 있을 뿐입니다. 레위 지파들도 가문에 따라서 맡는 임무를 다르게 주셨습니다. 그것 역시 어떤 차이가 있어서가 아니라 하나님의 주권입니다.

우리는 성경의 내용을 볼 때도, 세상의 일을 생각할 때도, 내 생각을 기준으로 좋은 것이 있고 덜 중요한 것이 있다고 생각합니다. 그것은 사람의 생각일 뿐입니다. 하나님의 백성인 그리스도인의 마땅한 자세는, 하나님이 맡기신 사명을 최선을 다해서 감당하는 것입니다. 누가 더 중요하고, 누가 더 낫고 이런 것을 생각하고 비교할 이유가 없습니다. 오늘도 내게 주신 가족을 최선을 다해 사랑하고, 내 일을 최선을 다해 감당하며, 내 교회를 최선을 다해 섬기며 살기를 축복합니다.

조회수 0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읽을범위 : 요한계시록 22장 묵상말씀 : 계 22:10,11 [또 내게 말하되 이 두루마리의 예언의 말씀을 인봉하지 말라 때가 가까우니라 불의를 행하는 자는 그대로 불의를 행하고 더러운 자는 그대로 더럽고 의로운 자는 그대로 의를 행하고 거룩한 자는 그대로 거룩하게 하라] 요한계시록의 마지막 장입니다. 믿음을 지키는 자에게 주어지는 영생에 대해서 알려줍니

읽을범위 : 요한계시록 21장 묵상말씀 : 계 21:7,8 [이기는 자는 이것들을 상속으로 받으리라 나는 그의 하나님이 되고 그는 내 아들이 되리라 그러나 두려워하는 자들과 믿지 아니하는 자들과 흉악한 자들과 살인자들과 음행하는 자들과 점술가들과 우상 숭배자들과 거짓말하는 모든 자들은 불과 유황으로 타는 못에 던져지리니 이것이 둘째 사망이라] 새 하늘과 새

읽을범위 : 요한계시록 20장 묵상말씀 : 계 20:4~6 [또 내가 보좌들을 보니 거기에 앉은 자들이 있어 심판하는 권세를 받았더라 또 내가 보니 예수를 증언함과 하나님의 말씀 때문에 목 베임을 당한 자들의 영혼들과 또 짐승과 그의 우상에게 경배하지 아니하고 그들의 이마와 손에 그의 표를 받지 아니한 자들이 살아서 그리스도와 더불어 천 년 동안 왕 노릇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