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월 31일 성경통독 말씀묵상 ‘생명나무의 회복’

읽을범위 : 계 20~22장

묵상말씀 : 계 22:1,2


[천사는 또, 수정과 같이 빛나는 생명수의 강을 내게 보여 주었습니다. 그 강은 하나님의 보좌와 어린 양의 보좌로부터 흘러 나와서,

도시의 넓은 거리 한가운데를 흘렀습니다. 강 양쪽에는 열두 종류의 열매를 맺는 생명 나무가 있어서, 달마다 열매를 내고, 그 나뭇잎은 민족들을 치료하는 데 쓰입니다.]


2020년의 마지막 날, 성경의 마지막 부분을 읽습니다. 요한계시록의 마지막 장인 22장은 역사의 일들이 다 이루어지고, 하나님이 계획하신 악에 대한 심판과 믿는 자들의 구원을 이루신 새 하늘과 새땅 그리고 거룩한 도성 새 예루살렘을 보여줍니다. 거룩한 성 새 예루살렘은 완전하고 아름다운 모습인데, 그곳에는 하나님의 보좌와 어린 양의 보좌에서 흘러나오는 생명수의 강이 흐르고, 강 양쪽에는 생명나무가 있습니다.

생명나무는 성경에서 창세기에 나오고, 잠언에 언급되며, 이 요한계시록에 다시 나옵니다. 창세기에서 아담과 하와가 하나님의 말씀을 어기고 선악을 알게하는 나무의 열매를 먹고 에덴 동산에서 추방될 때 생명나무 열매를 먹지 못하도록 금하시는 말씀이 나옵니다(창 3:22). 이 나무는 그 이름처럼 영생을 주는 나무입니다. 그것이 금지되었다가 하나님의 역사가 다 마쳐진 그 때에 다시 먹을수 있도록 회복되는 것입니다. 이것은 영생을 말합니다.

우리는 믿음을 통해 구원받아 이 영생의 약속을 바라보며 살아갑니다. 이것은 미래에 있을 일이지만, 믿는자에게는 그 믿음으로 이미 확정된 현실입니다. 우리에게 이 믿음이 있습니다. 요한계시록에는 믿는 자들에게 닥쳐올 여러가지 환난이 제시되지만 그 마지막은 악을 멸하시고 믿는자에게 영생을 주시는 해피엔딩입니다. 우리 믿음의 눈이 이 마지막을 보기 원합니다. 마지막에 웃는 자가 이기는 것입니다.

조회 0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6월 23일 수요일 매일말씀묵상 ‘공의의 하나님, 공정한 그리스도인’

읽을범위 : 왕하 4:18~5:27, 행 15:1~35, 시 141:1~10, 잠 17:23 묵상말씀 : 잠 17:23 [나쁜 사람은 남 몰래 뇌물을 받고 그릇된 판결을 내린다.] 당연한 말입니다. 그런데 말의 순서가 이상합니다. 뇌물을 받고 그릇된 판결을 내리면 나쁜 사람이지만, 나쁜 사람이라고 다 뇌물을 받고 그릇된 판결을 내리는 것은 아니니까요. 그런

6월 22일 화요일 매일말씀묵상 ‘사명자의 태도’

읽을범위 : 왕하 3:1~4:17, 행 14:8~28, 시 140:1~13, 잠 17:22 묵상말씀 : 행 17:18,19 [두 사도는 이렇게 말하면서 사람들이 자기들에게 제사를 지내지 못하도록 겨우 말렸다. 그 때에 안티오키아와 이고니온에서 유다인들이 몰려와 군중을 설득하고 바울로를 돌로 쳤다. 그리고 그가 죽은 줄 알고 성밖으로 끌어내다 버렸다.] 루스

6월 21일 월요일 매일말씀묵상 ‘나쁘기만 한 일은 없다’

읽을범위 : 열왕기하 1:1~2:25, 사도행전 13:42~14:7, 시편 139:1~24, 잠언 17:19~21 묵상말씀 : 행 14:1,2 [바울로와 바르나바는 안티오키아에서처럼 이고니온에서도 유다인의 회당에 들어가 설교했다. 이 설교를 듣고 수많은 유다인들과 이방인들이 신도가 되었다. 예수를 믿으려 하지 않는 유다인들은 이방인들을 선동하여 믿는 형제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