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12월 26일 목요일 <잠 27:7~10> 있는것에 감사

찬양 ‘나를 통하여’



말씀

7 배부른 사람은 꿀도 지겨워하지만, 배고픈 사람은 쓴 것도 달게 먹는다.

8 고향을 잃고 떠도는 사람은, 둥지를 잃고 떠도는 새와 같다.

9 향유와 향료가 마음을 즐겁게 하듯이, 친구의 다정한 충고가 그와 같다.

10 너의 친구나 너의 아버지의 친구를 저버리지 말아라. 네가 어렵다고 친척의 집을 찾아 다니지 말아라. 가까운 이웃이 먼 친척보다 낫다.

묵상

가지고 싶은 것이 있을 때는 그것만 있으면 너무 편하고 좋을 것 같은데, 막상 가지고 나면 좋기는 하지만 생각한 만큼 행복하거나 큰 차이가 날만큼 좋은 것은 아닙니다. 없을 때는 작은 것에도 감사하는데, 많이 가질수록 기쁨이 줄어듭니다.

지금은 고향을 떠나 돌아다니면 여행자라고 하지만 옛날에는 보호하는 울타리 없이 생명의 위협 가운데 살아야 하는 방랑자였습니다. 우리는 이 세상에서 그런 나그네와 같습니다. 우리의 본향을 생각하고 하나님의 보호 아래서 살아야 합니다.

짐심어린 친구의 충고는, 좋은 향기가 마음과 기분을 새롭게 하듯이 새로운 생각과 힘을 줍니다. 다른 사람을 향한 나의 말이 그래야겠습니다.

이웃사촌이라는 말처럼 멀리있는 가족보다 가까이 있는 이웃이 나을 때가 있습니다. 이민생활을 하는 우리에게 더 절실한 말입니다. 나의 이웃인 성도들과 가까운 사람들을 귀하게 여기고, 또 만나는 모든 사람에게 좋은 이웃이 되시기를 바랍니다.

기도

주여 내게 있는 것에 감사하고, 없는 것에 자족할 수 있는 지혜를 주셔서 욕심에 붙잡혀 살지 않도록 인도하여 주시옵소서. 예수님의 이름으로 기도합니다. 아멘

조회수 12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4월 3일 수요일 매일 말씀 묵상 [포기]

4월 3일 수요일 매일 말씀 묵상 읽을범위: 마태복음 23:34-39 묵상말씀: 마 23:38,39 “보라 너희 집이 황폐하여 버려진 바 되리라, 내가 너희에게 이르노니 이제부터 너희는 찬송하리로다 주의 이름으로 오시는 이여 할 때까지 나를 보지 못하리라 하시니라” [포기] 예수님이 앞으로 사도들과 믿는 자들을 박해할 것이라고 예언하시고, 그 죄가 유대인들

4월 2일 화요일 매일 말씀 묵상 [겉 희고 속 검은]

4월 2일 화요일 매일 말씀 묵상 읽을범위: 마태복음 23:13-33 묵상말씀: 마 23:26,27 “눈 먼 바리새인이여 너는 먼저 안을 깨끗이 하라 그리하면 겉도 깨끗하리라, 화 있을진저 외식하는 서기관들과 바리새인들이여 회칠한 무덤 같으니 겉으로는 아름답게 보이나 그 안에는 죽은 사람의 뼈와 모든 더러운 것이 가득하도다” [겉 희고 속 검은] 바리새인들

4월 1일 월요일 매일 말씀 묵상 [섬기고 낮아지면]

4월 1일 월요일 매일 말씀 묵상 읽을범위: 마태복음 23:1-12 묵상말씀: 마 23:11,12 “너희 중에 큰 자는 너희를 섬기는 자가 되어야 하리라, 누구든지 자기를 높이는 자는 낮아지고 누구든지 자기를 낮추는 자는 높아지리라” [섬기고 낮아지면] 예수님이 바리새인에 대해서 말씀하십니다. 그들의 말은 맞지만 그들의 행동은 본받지 말라고 하십니다. 말과

Коментарі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