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12월 20일 월요일 매일말씀묵상 ‘실망스러울 때가 있다’

읽을범위 : 학개 1:1~2:23, 요한계시록 11:1~19, 시편 139:1~24, 잠언 30:15~16

묵상말씀 : 학개 2:2,3


['이 성전이 예전에는 얼마나 영광스러웠더냐? 너희 가운데 그것을 본 사람이 더러 남아 있으리라. 그런데 지금 이 성전은 어떠하냐? 너희의 눈에도 이 따위는 있으나마나 하지 않으냐?

그러나 즈루빠벨아, 힘을 내어라. 나 야훼의 말이다. 여호사닥의 아들 대사제 여호수아야, 힘을 내어라. 이 땅 모든 백성들아, 힘을 내어라. 그리고 일을 시작하여라. 내가 너희 곁에 있어주리라. 만군의 야훼가 말한다.]


학개는 포로에서 돌아온 백성들과 지도자들이 성전 건축을 멈추고 있을 때 다시 성전을 건축하도록 하나님의 말씀을 전한 예언자입니다. 학개의 독려로 멈췄던 성전 건축이 다시 시작됐고, 성전이 완성됐을 때 사람들의 눈에 그 성전은 너무 초라했습니다.

하나님은 학개에게 다시 말씀을 주십니다. “성전의 모습이 부족하고 초라해도 괜찮다. 힘을 내서 일을 시작해라 내가 함께 하겠다.”


살다보면 열심히 노력했는데 결과가 만족스럽지 않을 때가 있습니다. 또 하나님의 뜻을 깨닫고 사명으로 여겨서 최선을 다해서 일했는데 열매가 없을 때도 있습니다. 그럴때 우리는 실망합니다. 인간적인 실망입니다. 노력하고 좋은 열매를 맺었을 때 기쁨이 있습니다. 하지만 하나님의 길과 뜻이 맞다면 그 순종과 노력은 하나님이 받으시고, 또 열매가 없어 보여도 하나님이 그 수고를 통해서 하나님의 일을 이루십니다. 하나님은 사명을 따라 사는 성도와 함께하십니다.

조회수 5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4월 3일 수요일 매일 말씀 묵상 [포기]

4월 3일 수요일 매일 말씀 묵상 읽을범위: 마태복음 23:34-39 묵상말씀: 마 23:38,39 “보라 너희 집이 황폐하여 버려진 바 되리라, 내가 너희에게 이르노니 이제부터 너희는 찬송하리로다 주의 이름으로 오시는 이여 할 때까지 나를 보지 못하리라 하시니라” [포기] 예수님이 앞으로 사도들과 믿는 자들을 박해할 것이라고 예언하시고, 그 죄가 유대인들

4월 2일 화요일 매일 말씀 묵상 [겉 희고 속 검은]

4월 2일 화요일 매일 말씀 묵상 읽을범위: 마태복음 23:13-33 묵상말씀: 마 23:26,27 “눈 먼 바리새인이여 너는 먼저 안을 깨끗이 하라 그리하면 겉도 깨끗하리라, 화 있을진저 외식하는 서기관들과 바리새인들이여 회칠한 무덤 같으니 겉으로는 아름답게 보이나 그 안에는 죽은 사람의 뼈와 모든 더러운 것이 가득하도다” [겉 희고 속 검은] 바리새인들

4월 1일 월요일 매일 말씀 묵상 [섬기고 낮아지면]

4월 1일 월요일 매일 말씀 묵상 읽을범위: 마태복음 23:1-12 묵상말씀: 마 23:11,12 “너희 중에 큰 자는 너희를 섬기는 자가 되어야 하리라, 누구든지 자기를 높이는 자는 낮아지고 누구든지 자기를 낮추는 자는 높아지리라” [섬기고 낮아지면] 예수님이 바리새인에 대해서 말씀하십니다. 그들의 말은 맞지만 그들의 행동은 본받지 말라고 하십니다. 말과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