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월 16일 월요일 말씀묵상 <잠 25:23~25>

찬양 ‘내 모습 이대로’



말씀 <잠언 25:23~25 새번역> 23 북풍이 비를 일으키듯, 헐뜯는 혀는 얼굴에 분노를 일으킨다. 24 다투기를 좋아하는 여자와 넓은 집에서 함께 사는 것보다, 차라리 다락 한 구석에서 혼자 사는 것이 더 낫다. 25 먼 데서 오는 기쁜 소식은 목이 타는 사람에게 주어지는 냉수와 같다.

묵상 사람의 말은 영향력이 있습니다. 한번 말해지면 그것이 듣는 사람의 생각을 사로잡고 긍정적이든 부정적이든 영향을 미칩니다. 부정적인 영향을 주는 말보다는 긍적정인 영향을 주는 말을 해야겠습니다. 몸이 편한 것과 마음이 편한 것 하나만 선택하라면 마음이 편한 것이 더 좋습니다. 하지만 산다는게 마음 편한 사람만 만나게 되지 않습니다. 어려운 문제입니다. 기도하면서 풀어가는 지혜를 가져야합니다. 애타게 기다리던 좋은 소식은 기쁨을 줍니다. 인생의 참 기쁨이 어디에 있을까요? 하나님과 동행하는 것이 가장 큰 기쁨입니다. 거기에 우리 영혼을 시원하게 하는 생수가 있습니다. 오늘 하루 좋은 말을 하고, 관계의 문제에 하나님의 지혜를 가지고, 하나님과 동행하시기를 축복합니다.

기도 주여 오늘 나를 통해 주의 복음의 향기라 드러나게 인도하여 주시옵소서. 예수님의 이름으로 기도합니다. 아멘

조회 3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2월 26일 금요일 매일말씀묵상 ‘다 거두지 마라’

읽을범위 : 레 19:1~20:21, 막 8:11~38, 시 42:1~11, 잠 10:17 묵상말씀 : 레 19:9,10 [너희 땅의 수확을 거두어들일 때, 밭에서 모조리 거두어들이지 마라. 거두고 남은 이삭을 줍지 마라. 너희 포도를 속속들이 뒤져 따지 말고 따고 남은 과일을 거두지 말며 가난한 자와 몸붙여 사는 외국인이 따먹도록 남겨놓아라. 나 야훼가

2월 24일 수요일 매일말씀묵상 ‘정말로 중요한 것부터’

읽을범위 : 레 15:1~16:28, 막 7:1~23, 시 40:11~17, 잠 10:13~14 묵상말씀 : 막 7:5~8 [그래서 바리사이파 사람들과 율법학자들은 예수께 "왜 당신의 제자들은 조상의 전통을 따르지 않고 부정한 손으로 음식을 먹습니까?" 하고 따졌다. 예수께서는 그들에게 이렇게 대답하셨다. "이사야가 무어라고 예언했느냐? '이 백성이 입술로

2월 22일 월요일 매일말씀묵상 ‘살리는 말, 죽이는 말’

읽을범위 : 레 13:1~59, 막 6:1~29, 시 39:1~13, 잠 10:10 묵상말씀 : 잠 10:10 [눈을 흘기면 서로 사이가 벌어지고 터놓고 책망하면 화평을 이룬다.] 이 본문 말씀에서 또 공동번역과 다른 번역의 차이를 볼 수 있습니다. 앞부분에 대한 번역은 크게 다르지 않은데, 뒷부분 ‘터놓고 책망하면 화평을 이룬다’는 새번역에서는 ‘입을

© 2019 by Pastor Kyoungmin Lee. Created with Wix.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