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12월 1일 화요일 성경통독 말씀묵상 ‘사랑과 예언’

읽을범위 : 고전 12~14장

묵상말씀 : 고전 14:1

[사랑을 추구하십시오. 신령한 은사를 열심히 구하십시오. 특히 예언하기를 열망하십시오.]

12장 말씀은 성령이 주시는 은사들을 말하면서 성도들이 교회의 손과 발 같은 지체니 모두 귀하고 서로 존중하라고 말합니다. 그리고 13장에서 은사 중에서 더 큰 은사인 사랑에 대해 전합니다. 이것이 유명한 고린도전서 13장, 사랑장입니다. 자주 읽고 묵상하시기 바랍니다. 그리고 14장에 가서는 방언과 예언에 대해 말합니다. 여기서 방언은 사람이 알아들을 수 없는 신령한 말을 얘기합니다.(성령강림때 있었던 외국어로 말하는 방언과 다릅니다.) 예언은 하나님의 뜻을 사람들에게 전하는 것입니다. 방언은 통역이 없이는 자기에게만 유익하고 예언은 듣는 모든 사람들에게 유익하니 예언을 더 귀하게 여기라는 것입니다.


바울이 이렇게 사랑과 예언을 강조하는 이유는 무엇일까요? 일반적으로 생각해도 사랑과 예언이 중요하지만 고린도 교회에 꼭 필요한 말이었습니다. 아마 고린도 교회 성도들에게 은사가 많이 나타났을 것입니다. 그리고 각기 자기의 은사가 더 신령한 것이라고 자신을 드러냈을 것입니다. 그러니 성령님이 주신 은사였지만 사랑의 마음이 없어 제각기 교만해지고 시끄러운 소음처럼 될 뿐이었습니다.


사랑은 은사 중에 더 좋은 것이면서 동시에 모든 은사를 하나님 뜻대로 사용하게 만드는 동력입니다. 또 예언하는데 중요한 것이 있는데, 혼자 하지 말고 둘이나 셋이서 함께하고 한 사람이 예언할 때 다른 사람들은 그것을 분별하라고 합니다(14:29). 하나님의 뜻을 전하는 예언을 사람이 생각나는대로, 마음대로 말하면 안되기 때문이고, 그 내용을 검증해야 하기 때문입니다. 내가 깨달은 하나님의 말씀이 전부가 아니라는 말입니다. 하나님이 주시는 계시는 성경과 교회 전통과 상식으로 검증하고 말해야 합니다.


예언, 즉 하나님의 말씀을 말하는 것은 쉽지 않고 부담스럽지만, 사랑은 부담스럽지 않고 또 가장 큰 은사입니다. 사랑하며 하나님의 말씀을 사모하며 살아갑시다.

조회수 2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4월 3일 수요일 매일 말씀 묵상 [포기]

4월 3일 수요일 매일 말씀 묵상 읽을범위: 마태복음 23:34-39 묵상말씀: 마 23:38,39 “보라 너희 집이 황폐하여 버려진 바 되리라, 내가 너희에게 이르노니 이제부터 너희는 찬송하리로다 주의 이름으로 오시는 이여 할 때까지 나를 보지 못하리라 하시니라” [포기] 예수님이 앞으로 사도들과 믿는 자들을 박해할 것이라고 예언하시고, 그 죄가 유대인들

4월 2일 화요일 매일 말씀 묵상 [겉 희고 속 검은]

4월 2일 화요일 매일 말씀 묵상 읽을범위: 마태복음 23:13-33 묵상말씀: 마 23:26,27 “눈 먼 바리새인이여 너는 먼저 안을 깨끗이 하라 그리하면 겉도 깨끗하리라, 화 있을진저 외식하는 서기관들과 바리새인들이여 회칠한 무덤 같으니 겉으로는 아름답게 보이나 그 안에는 죽은 사람의 뼈와 모든 더러운 것이 가득하도다” [겉 희고 속 검은] 바리새인들

4월 1일 월요일 매일 말씀 묵상 [섬기고 낮아지면]

4월 1일 월요일 매일 말씀 묵상 읽을범위: 마태복음 23:1-12 묵상말씀: 마 23:11,12 “너희 중에 큰 자는 너희를 섬기는 자가 되어야 하리라, 누구든지 자기를 높이는 자는 낮아지고 누구든지 자기를 낮추는 자는 높아지리라” [섬기고 낮아지면] 예수님이 바리새인에 대해서 말씀하십니다. 그들의 말은 맞지만 그들의 행동은 본받지 말라고 하십니다. 말과

Comentario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