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월 3일 화요일 성경통독 말씀묵상 <요 5:17,18> 누가 더 복된 사람인가?

읽을범위 : 요 4,5장

묵상말씀 : 요 5:17,18


그러나 [예수]께서는 그들에게 말씀하셨다. "내 아버지께서 이제까지 일하고 계시니, 나도 일한다."

유대 사람들은 이 말씀 때문에 더욱더 예수를 죽이려고 하였다. 그것은, 예수께서 안식일을 범하셨을 뿐만 아니라, 하나님을 자기 아버지라고 불러서, 자기를 하나님과 동등한 위치에 놓으셨기 때문이다.


요한복음 4장에서는 두가지 이야기를 전하는데, 예수님이 사마리아에 가셔서 여인을 만나고 그곳에서 이틀을 거하시면서 말씀을 전하신 내용과 가버나움에서 아들을 살려달라고 온 관리에게 아들이 살 것이라고 말씀하시고 치유된 이야기를 전합니다. 두 이야기의 공통점은 예수님이 말씀을 전하시고 또 병을 고치셨고, 사람들은 예수를 믿었다는 것입니다.

5장에는 베데스다의 38년된 병자를 고치신 이야기가 나오는데, 안식일에 병고친 것으로 유대인들이 예수님을 박해하자, 예수님은 “내 아버지께서 이제까지 일하고 계시니, 나도 일한다”고 하셨고, 사람들은 안식일에 일하는 것과 하나님을 내 아버지라고 한 것 때문에 더욱 예수님을 죽이려고 했습니다.


4장에서는 믿는 이야기, 5장에서는 믿지 않고 대적하는 이야기가 나옵니다. 가만보면 예수님을 믿는 사람들은 이방인이나 죄인이나 병자 등 주변인이 많고, 예수님을 대적하는 사람은 바리새인이나 서기관 사두개인 등 재물이나 권력을 가진 사람들입니다. 그래서 가난한 자가 복이 있다고 하셨나 봅니다. 하나님보다, 구원보다 더 우선하는 것을 가진 사람은 예수님을 믿을 수 없고, 가진 것이 없는 사람은 예수님을 믿게 됩니다. 나를 돌아봅니다. 나는 가졌는가 가진게 없는가... 나는 예수님을 믿는가, 대적하는가...

조회수 0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읽을범위 : 에베소서 1장 묵상말씀 : 엡 1:5,6 [그 기쁘신 뜻대로 우리를 예정하사 예수 그리스도로 말미암아 자기의 아들들이 되게 하셨으니 이는 그가 사랑하시는 자 안에서 우리에게 거저 주시는 바 그의 은혜의 영광을 찬송하게 하려는 것이라] 에베소서를 읽습니다. 바울이 에베소 교회에 쓴 편지인데 1장을 읽으면 계속해서 예정이라는 말이 나옵니다. 하나님

읽을범위 : 마태복음 28장 묵상말씀 : 마 28:1 [안식일이 다 지나고 안식 후 첫날이 되려는 새벽에 막달라 마리아와 다른 마리아가 무덤을 보려고 갔더니] 이제 예수님이 십자가에 죽으시고 무덤에 묻히셨습니다. 안식일을 지내고 안식 후 첫 날 새벽 여인들이 예수님의 무덤을 보려고 갔습니다. 다른 복음서에는 향품을 준비해서 갔다고 하는데, 마태복음은 주님의

읽을범위 : 마태복음 26장 묵상말씀 : 마 26:2 [너희가 아는 바와 같이 이틀이 지나면 유월절이라 인자가 십자가에 못 박히기 위하여 팔리리라 하시더라] 예수님은 전하실 말씀을 다 전하셨고, 이제 고난과 죽음을 맞을 것이며 그 일은 유월절에 이루어질 것입니다. 유월절은 양을 잡아 그 피를 문에 발라서 죽음을 피했던 구원의 날이었고, 하나님이 그 백성들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