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월 25일 수요일 성경통독 말씀묵상 ‘하나님의 자녀’

읽을범위 : 로마서 8,9장

묵상말씀 : 롬 9:6~8


[그러나 하나님의 약속의 말씀이 폐했다고는 할 수 없습니다. 이스라엘에게서 태어난 사람이라고 해서 다 이스라엘 사람이 아니고,

아브라함의 자손이라고 해서 다 그의 자녀가 아닙니다. 다만 “이삭에게서 태어난 사람만을 너의 자손이라고 부르겠다” 하셨습니다.

이것은 곧 육신의 자녀가 하나님의 자녀가 되는 것이 아니라, 약속의 자녀가 참 자손으로 여겨지리라는 것을 뜻합니다.]


바울은 유대인이었습니다. 하지만 이방을 향한 사도로 사명받고 복음을 전했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이방인의 구원과 하나님의 자녀가 되는 것은 중요한 일이었습니다. 아직도 다른 유대인들은 유대인에게만 구원이 있고, 유대인 기독교인들조차 이방인이 구원받으려면 유대인처럼 할례를 받아야 한다는 생각을 가지고 있었습니다. 선민의식과 특권의식이 있었던 것입니다. 바울이 이스라엘 사람이라고, 아브라함의 자손이라고 하나님의 자녀가 되는 것이 아니라고 말하는 이유가 이것입니다. 구원은 혈통으로 주어지는 것이 아닙니다. 믿음과 삶을 통해서 이루는 것입니다. 구약에 이스라엘 백성에게 주셨던 축복의 언약이 우리에게도 유효한 이유가 이것입니다. 우리는 믿음과 믿음의 삶으로 하나님의 자녀가 되었기 때문입니다.

구원받은 하나님의 자녀는 하나님의 자녀답게 살아야 합니다. 오늘도 하나님의 자녀로 당당하게 흔들리지 않고 사시기를 축복합니다.

조회 1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5월 12일 수요일 매일말씀묵상 ‘기다리는 믿음’

읽을범위 : 삼상 12:1~13:23, 요 7:1~30, 시 108:1~13, 잠 15:4 묵상말씀 : 삼상 13:13,14 [사무엘이 다시 사울을 꾸짖었다. "그대는 어리석은 짓을 하였소. 어찌하여 그대의 하느님 야훼께서 내리신 분부를 지키지 않았소? 지키기만 했더라면 야훼께서 이스라엘을 다스릴 그대의 왕조를 길이 길이 세워주실 터인데, 이제 그대의 대는

5월 11일 화요일 매일말씀묵상 ‘하나님의 때를 따라’

읽을범위 : 삼상 10:1~11:15, 요 6:43~71, 시 107:1~43, 잠 15:1~3 묵상말씀 : 삼상 10:20,21 [사무엘이 이스라엘 온 지파를 내세우고 제비를 뽑자 베냐민 지파가 뽑혔다. 다시 베냐민 지파를 갈래별로 내세우고 제비를 뽑자 마드리 갈래가 뽑혔다. 다시 마드리 갈래를 한 사람씩 내세우고 제비를 뽑자 키스의 아들 사울이 뽑혔다.

5월 10일 월요일 매일말씀묵상 ‘말씀의 거울’

읽을범위 : 사무엘상 8:1~9:27, 요한복음 6:22~42, 시편 106:32~48, 잠언 14:34~35 묵상말씀 : 삼상 8:3~5 [그런데 사무엘의 두 아들은 아버지의 길을 따르지 아니하고 제 잇속만 차려 뇌물을 받고는 법대로 다스리지 못하였다. 그러자 모든 이스라엘 장로들이 한 곳에 모여 라마로 사무엘을 찾아가 건의하였다. "당신은 이제 늙고 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