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월 20일 수요일 <잠 23:22~25>

찬양 ‘나 주님의 기쁨되기 원하네’



말씀

22 너를 낳아 준 아버지에게 순종하고 늙은 어머니를 업신여기지 말아라.

23 진리를 사들이되 팔지는 말아라. 지혜와 훈계와 명철도 그렇게 하여라.

24 의인의 아버지는 크게 기뻐할 것이며, 지혜로운 자식을 둔 아버지는 크게 즐거워할 것이다.

25 너의 어버이를 즐겁게 하여라. 특히 너를 낳은 어머니를 기쁘게 하여라.

묵상

부모 공경의 말로 시작합니다. 그런데 특이하게 아버지가 나를 낳으셨다고 합니다. 상식과는 좀 다른 표현이지만, 내 존재, 내 인생, 내 생명의 근원이 부모님이라는 의미입니다. 그렇다면 하나님에게 연결되는 존재의 근원에 대한 얘기이며 하나님의 말씀에 순종하라는 말과 같습니다. 25절에서는 어머니가 낳으셨다고도 하네요.

23절은 진리를 말합니다. 진리를 사서 팔지말고 소중하게 간직하라는 말씀입니다. 진리가 돈으로 살수 있는 것은 아니지만 그런 표현을 통해서 진리를 아는 지혜를 사모하고 다른 무엇보다 소중하게 여기라고 강조하는 것입니다.

자녀가 진리를 아는 지혜로 인생을 살아가는 것은 부모에게 큰 기쁨이 됩니다. 또 그 부모는 하나님을 상징합니다. 성경에서 부모공경은 하나님을 경외하는 사람이 반드시 지켜야 할 아주 중요한 가치입니다. 하나님이 기뻐하실 인생을 사시길 축복합니다.

기도

주여 내가 부모의 자랑, 하나님의 기쁨이 되는 인생을 살기 원합니다. 또 우리 교회의 모든 자녀들이 그렇게 살도록 인도하여 주시옵소서. 예수님의 이름으로 기도합니다. 아멘

조회수 0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읽을범위 : 요한계시록 6장 묵상말씀 : 요 6:15~17 [땅의 임금들과 왕족들과 장군들과 부자들과 강한 자들과 모든 종과 자유인이 굴과 산들의 바위 틈에 숨어 산들과 바위에게 말하되 우리 위에 떨어져 보좌에 앉으신 이의 얼굴에서와 그 어린 양의 진노에서 우리를 가리라 그들의 진노의 큰 날이 이르렀으니 누가 능히 서리요 하더라] 말씀은 마지막 진노를 누구

읽을범위 : 요한계시록 5장 묵상말씀 : 계 5:4,5 [그 두루마리를 펴거나 보거나 하기에 합당한 자가 보이지 아니하기로 내가 크게 울었더니 장로 중의 한 사람이 내게 말하되 울지 말라 유대 지파의 사자 다윗의 뿌리가 이겼으니 그 두루마리와 그 일곱 인을 떼시리라 하더라] 요한이 계시 중에 하나님의 두루마리를 펴거나 볼 수 있는 사람이 없어서 울었는데,

읽을범위 : 요한계시록 4장 묵상말씀 : 계 4:1 [이 일 후에 내가 보니 하늘에 열린 문이 있는데 내가 들은 바 처음에 내게 말하던 나팔 소리 같은 그 음성이 이르되 이리로 올라오라 이 후에 마땅히 일어날 일들을 내가 네게 보이리라 하시더라] 이제 4장부터 본격적인 계시의 내용이 시작합니다. 요한은 하늘에 열린 문을 봅니다. 이 문은 계시의 문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