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월 8일 화요일 말씀묵상 <잠 19:4~7> 진실한 친구

찬양 ‘나 무엇과도 주님을’



말씀 <잠언 19:4~7 새번역성경> 4 재물은 친구를 많이 모으나, 궁핍하면 친구도 떠난다. 5 거짓 증인은 벌을 피할 수 없고, 거짓말을 하는 사람도 벌을 피할 길이 없다. 6 너그럽게 주는 사람에게는 은혜 입기를 원하는 사람이 많고, 선물을 잘 주는 사람에게는 모두가 친구이다. 7 가난하면 친척도 그를 싫어하는데, 하물며 친구가 그를 멀리하지 않겠느냐? 뒤따라가며 말을 붙이려 하여도, 아무런 소용이 없다.

묵상 재물이 많으면 주변에 사람도 많이 모입니다. 모두 친구라고 합니다. 하지만 궁핍해지면 그런 친구들은 떠나갑니다. 거짓된 친구입니다. 그때 내 곁에 남는 사람이 진정한 친구입니다. 사람들은 여전히 자기에게 득이되는 사람과 가까이 지내고 싶어합니다. 친구 관계도 마찬가지입니다. 이것이 세상 사람들이 사는 방법입니다. 우리는 어떻게 살아야합니까? 궁핍할때 곁에 있는 진실한 친구가 되어야겠습니다. 또 사람에게 의지하지 말고 어떤 형편이든 함께 하시며 끝까지 친구가 되어 주시는 예수 그리스도를 따라 살아야겠습니다.

기도 주여 이름은 성도인데, 믿지 않는 사람들과 똑같이 살고 있는건 아닌지 돌아봅니다. 주여 내가 만나는 모든 이들에게 진실한 마음으로 대하고 관계 맺을수 있도록 인도하여 주시옵소서. 예수님의 이름으로 기도합니다. 아멘

조회수 1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읽을범위 : 마태복음 22장 묵상말씀 : 마 22:10~13 [종들이 길에 나가 악한 자나 선한 자나 만나는 대로 모두 데려오니 혼인 잔치에 손님들이 가득한지라 임금이 손님들을 보러 들어올새 거기서 예복을 입지 않은 한 사람을 보고 이르되 친구여 어찌하여 예복을 입지 않고 여기 들어왔느냐 하니 그가 아무 말도 못하거늘 임금이 사환들에게 말하되 그 손발을 묶

읽을범위 : 마태복음 21장 묵상말씀 : 마 21:28~31 [그러나 너희 생각에는 어떠하냐 어떤 사람에게 두 아들이 있는데 맏아들에게 가서 이르되 얘 오늘 포도원에 가서 일하라 하니 대답하여 이르되 아버지 가겠나이다 하더니 가지 아니하고 둘째 아들에게 가서 또 그와 같이 말하니 대답하여 이르되 싫소이다 하였다가 그 후에 뉘우치고 갔으니 그 둘 중의 누가

읽을범위 : 마태복음 20장 묵상말씀 : 마 20:13,14 [주인이 그 중의 한 사람에게 대답하여 이르되 친구여 내가 네게 잘못한 것이 없노라 네가 나와 한 데나리온의 약속을 하지 아니하였느냐 네 것이나 가지고 가라 나중 온 이 사람에게 너와 같이 주는 것이 내 뜻이니라] 예수님의 천국 비유가 이어집니다. 이번에는 천국이 포도원 주인 같다고 하십니다. 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