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월 14일 월요일 말씀묵상 <잠 19:24~29>

찬양 ‘주의 말씀은’



말씀 24 게으른 사람은 밥그릇에 손을 대고서도, 입에 떠 넣기를 귀찮아한다. 25 오만한 사람을 치면, 어수룩한 사람도 깨닫는다. 명철한 사람을 꾸짖으면, 그가 지식을 얻는다. 26 아버지를 구박하고 어머니를 쫓아내는 자식은, 부끄러움과 수치를 끌어들이는 자식이다. 27 아이들아, 지식의 말씀에서 벗어나게 하는 훈계는 듣지 말아라. 28 악한 증인은 정의를 비웃고, 악인의 입은 죄악을 통째로 삼킨다. 29 오만한 사람에게는 심판이 준비되어 있고, 미련한 사람의 등에는 매가 준비되어 있다.

묵상 사람마다 부지런하기도 하고 게으르기도 합니다. 부지런한 사람은 좋은 면이 많으나 자기보다 그렇지 않은 사람을 판단하고 업신여기는 교만을 벗어나야 합니다. 게으른 성품을 타고났다면 부지런한 쪽으로 습관을 들이고 훈련해야 합니다. 게으름은 사람을 자꾸 더 게을러지게 만들기 때문입니다. 어리석은 사람은 교훈을 듣지 않고 무시하지만 좀더 강한 징계로 다스리면 들을 가능성이 있습니다. 지혜로운 사람도 완전하지 않으니 훈계를 통해 가르칠 필요가 있습니다. 부모 귀한줄 모르는 자녀는 하나님의 뜻도 알수 없습니다. 엄히 가르쳐야 합니다. 또 우리가 사람을 귀하게 여기며 마음과 생각을 존중해야 하지만, 모든 사람의 말을 다 들어주고 따를 수 없습니다. 하나님의 말씀으로 기준을 세우고 다르게 말하는 교훈에 대해서는 단호할 필요가 있습니다. 세상에 하나님을 두려워하지 않는 악한 사람들이 있습니다. 자기 이익을 위해서 거짓 증언을 하고 그것으로 남에게 피해를 주고 자기가 이익을 얻습니다. 그러나 아직 때가 되지 않았을 뿐 심판이 있다는 사실을 기억해야 합니다.

기도 주여 오늘 하루의 삶 가운데 함께 하시고 감사의 말을 하며 말씀 안에서 지혜를 따라 살게 하여 주시옵소서. 예수님의 이름으로 기도합니다. 아멘

조회 6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6월 23일 수요일 매일말씀묵상 ‘공의의 하나님, 공정한 그리스도인’

읽을범위 : 왕하 4:18~5:27, 행 15:1~35, 시 141:1~10, 잠 17:23 묵상말씀 : 잠 17:23 [나쁜 사람은 남 몰래 뇌물을 받고 그릇된 판결을 내린다.] 당연한 말입니다. 그런데 말의 순서가 이상합니다. 뇌물을 받고 그릇된 판결을 내리면 나쁜 사람이지만, 나쁜 사람이라고 다 뇌물을 받고 그릇된 판결을 내리는 것은 아니니까요. 그런

6월 22일 화요일 매일말씀묵상 ‘사명자의 태도’

읽을범위 : 왕하 3:1~4:17, 행 14:8~28, 시 140:1~13, 잠 17:22 묵상말씀 : 행 17:18,19 [두 사도는 이렇게 말하면서 사람들이 자기들에게 제사를 지내지 못하도록 겨우 말렸다. 그 때에 안티오키아와 이고니온에서 유다인들이 몰려와 군중을 설득하고 바울로를 돌로 쳤다. 그리고 그가 죽은 줄 알고 성밖으로 끌어내다 버렸다.] 루스

6월 21일 월요일 매일말씀묵상 ‘나쁘기만 한 일은 없다’

읽을범위 : 열왕기하 1:1~2:25, 사도행전 13:42~14:7, 시편 139:1~24, 잠언 17:19~21 묵상말씀 : 행 14:1,2 [바울로와 바르나바는 안티오키아에서처럼 이고니온에서도 유다인의 회당에 들어가 설교했다. 이 설교를 듣고 수많은 유다인들과 이방인들이 신도가 되었다. 예수를 믿으려 하지 않는 유다인들은 이방인들을 선동하여 믿는 형제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