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1월 8일 금요일 매일 말씀묵상 ‘내 죄가 더 크다’

읽을범위 : 창 18:16~19:38, 마 6:25~7:14, 시 8:1~9, 잠 2:6~15

묵상말씀 : 마 7:3~5


[어찌하여 너는 형제의 눈 속에 있는 티는 보면서 제 눈 속에 들어 있는 들보는 깨닫지 못하느냐?

제 눈 속에 있는 들보도 보지 못하면서 어떻게 형제에게 '네 눈의 티를 빼내어 주겠다.' 하겠느냐?

이 위선자야! 먼저 네 눈에서 들보를 빼내어라. 그래야 눈이 잘 보여 형제의 눈에서 티를 빼낼 수 있지 않겠느냐?]

죄와 잘못에 대해서 남에게는 관대하고, 나에게는 엄격해야 합니다. 내로남불 하지 말라는 말이기도 하고, 남의 죄를 지적한다고 내가 의로워지지 않는다는 말이기도 합니다.


창세기에서 하나님이 소돔성을 그 주민들의 죄로 멸하셨는데, 아브라함의 조카 롯의 가족들은 구해주셨습니다. 소돔성은 그들의 죄로 망했지만, 죄로 따지자면 인류는 진작에 멸망했을 것입니다. 롯의 가족이 구원받은 것은 하나님의 은혜로 인한 것입니다. 우리가 사는 것도 하나님의 은혜 때문이지 나의 의로움 때문은 아닙니다.


잘못한 사람을 보고 지적하고 비난하기는 쉽습니다. 남의 죄는 너무 잘 보입니다. 그런데 내 죄는 잘 안보입니다. 남의 죄가 나를 구원하지 않습니다. 내가 죄 씻음 받아야 구원받습니다. 남의 죄는 나의 구원에 그리 중요한 것이 아닙니다. 나의 죄는 잘 안보이기에 집중해야 발견할 수 있습니다. 나의 죄에 민감해야합니다. 그리고 겸손하게 하나님의 은혜를 구해야 합니다.?'

조회수 2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3월 22일 금요일 매일 말씀 묵상 '가장 큰 계명'

3월 22일 금요일 매일 말씀 묵상 읽을범위: 마태복음 22:34~46 묵상말씀: 마 22:37-40 “예수께서 가라사대 네 마음을 다하고 목숨을 다하고 뜻을 다하여 주 너의 하나님을 사랑하라 하셨으니 이것이 크고 첫째 되는 계명이요 둘째는 그와 같으니 네 이웃을 네 몸과 같이 사랑하라 하셨으니 이 두 계명이 온 율법과 선지자의 강령이니라” [가장 큰 계명

3월 21일 목요일 매일 말씀 묵상 '오해'

3월 21일 목요일 매일 말씀 묵상 읽을범위: 마태복음 22:23-33묵상말씀: 마 22:29,30“예수께서 대답하여 이르시되 너희가 성경도, 하나님의 능력도 알지 못하는 고로 오해하였도다 부활 때에는 장가도 아니 가고 시집도 아니 가고 하늘에 있는 천사들과 같으니라” [오해] 말씀을 보면 사두개인이 아닌 유대인들은 대체로 부활을 믿었다는 것을 알 수 있습

3월 20일 수요일 매일 말씀 묵상 '가이사의 것은 가이사에게 하나님의 것은 하나님께'

3월 20일 수요일 매일 말씀 묵상 읽을범위: 마태복음 22:15-22 묵상말씀: 마 22:20-22 “예수께서 말씀하시되 이 형상과 이 글이 누구의 것이냐 이르되 가이사의 것이니이다 이에 이르시되 그런즉 가이사의 것은 가이사에게, 하나님의 것은 하나님께 바치라 하시니 그들이 이 말씀을 듣고 놀랍게 여겨 예수를 떠나가니라” [가이사의 것은 가이사에게 하나님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