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월 6일 목요일 신약통독 매일말씀묵상 ‘질문해야 깨닫는다’

최종 수정일: 1월 6일

묵상말씀 : 막 4:10


[예수께서 홀로 계실 때에 함께 한 사람들이 열두 제자와 더불어 그 비유들에 대하여 물으니]


마가복음 4장에서는 예수님이 사람들에게 말씀을 하시는데 비유로 전합니다. 그래서 여러가지 비유가 나옵니다. 그런데 제일 먼저 나온 ‘씨 뿌리는 이야기’ 뒤에 열두 제자들과 주변에 있는 사람들이 이 비유가 어떤 말씀인지 예수님께 물었습니다. 그랬더니 예수님이 설명해주시는데, 그 전에 ‘너희에게는 하나님 나라의 비밀을 알 수 있게 했지만, 밖에 있는 사람들에게는 비유로만 말해서 깨닫지 못하게 하시는 것’이라고 알려주십니다.

씨 뿌리는 이야기 자체는 들으면 바로 알아들을 수 있는, 전혀 어려울 것이 없는 이야기였습니다. 그런데 그것이 무엇을 뜻하는 것인지 그 속뜻은 알아듣기가 쉽지 않았습니다. 그래서 제자들이 예수님께 다시 물은 것입니다. 모르는 것은 다시 묻고 설명을 들어야 알수 있습니다. 열두 제자들과 또 다른 사람들이 그렇게 했습니다.


이 내용에서 알 수 있는 것은 예수님이 이야기 해 주셔도, 하나님 나라의 비밀을 알기는 어렵다는 것입니다. 예수님을 해치려고 와서 들은 사람이나, 예수님의 말씀을 듣기위해 온 사람이나, 심지어 열두 제자들까지도 들어서 이해는 하는데, 그 말씀이 무슨 뜻인지 모릅니다.

그러니 우리가 하나님의 뜻을 잘 모르겠다고 실망할 일이 아닙니다. 나중에 다시 물은 사람들처럼 말씀을 읽고 또 읽고 묵상하고 또 묵상하고, 깨닫기 위해서 기도하고 마음을 쏟는 사람만 깨달을 수 있는 것입니다. 그래서 성경말씀이 읽을수록 새롭고, 묵상할수록 깊은 깨달음이 있는 것입니다. 올해에는 우리 성도들 모두가 함께 신약성경을 읽고 묵상하여 더 깊은 깨달음을 가지고 신앙생활 하기를 축복합니다.

조회수 1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읽을범위 : 요한계시록 3장 묵상말씀 : 계 3:7,8 [빌라델비아 교회의 사자에게 편지하라 거룩하고 진실하사 다윗의 열쇠를 가지신 이 곧 열면 닫을 사람이 없고 닫으면 열 사람이 없는 그가 이르시되 볼지어다 내가 네 앞에 열린 문을 두었으되 능히 닫을 사람이 없으리라 내가 네 행위를 아노니 네가 작은 능력을 가지고서도 내 말을 지키며 내 이름을 배반하지

읽을범위 : 요한계시록 2장 묵상말씀 : 계 2:4,5 [그러나 너를 책망할 것이 있나니 너의 처음 사랑을 버렸느니라 그러므로 어디서 떨어졌는지를 생각하고 회개하여 처음 행위를 가지라 만일 그리하지 아니하고 회개하지 아니하면 내가 네게 가서 네 촛대를 그 자리에서 옮기리라] 우리가 이 말씀을 읽을 때, 당시대를 사는 것도 아니고, 그 교회를 잘 아는 것도

읽을범위 : 요한계시록 1장 묵상말씀 : 계 1:7 [볼지어다 그가 구름을 타고 오시리라 각 사람의 눈이 그를 보겠고 그를 찌른 자들도 볼 것이요 땅에 있는 모든 족속이 그로 말미암아 애곡하리니 그러하리라 아멘] 요한은 예수 그리스도의 계시라는 제목으로 이 말씀을 기록하고 있습니다. 계시의 내용이 예수 그리스도의 다시 오심에 대한 것이며, 또 예수 그리스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