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월 26일 화요일 매일말씀묵상 ‘왜 안될까?’

최종 수정일: 2021년 1월 31일

읽을범위 : 출 2:11~3:22, 마 17:10~27, 시 22:1~18, 잠 5:7~14

묵상말씀 : 마 17:19,20


[사람들이 없을 때에 제자들이 예수께 와서 "저희는 왜 마귀를 쫓아내지 못하였습니까?" 하고 물었다.

예수께서 이렇게 대답하셨다. "너희의 믿음이 약한 탓이다. 나는 분명히 말한다. 너희에게 겨자씨 한 알만한 믿음이라도 있다면 이 산더러 '여기서 저기로 옮겨져라.' 해도 그대로 될 것이다. 너희가 못할 일은 하나도 없을 것이다."]


예수님이 베드로와 야고보와 요한과 산에 올라가 예수님이 변화되시고 모세와 엘리야를 만나고 내려오니 어떤 사람이 아들을 고쳐달라고 했습니다. 이미 남아있던 제자들이 시도했지만 해결할 수 없었습니다. 예수님은 마귀를 쫓아주셨고, 제자들이 나중에 조용이 왜 자기들은 안됐는지 묻습니다. 예수님은 믿음이 약해서 그렇다고 하십니다. 이게 마태복음이 전하는 내용이고, 마가복음 9:29에서는 “기도 외에는 이런 것이 나갈수 없다”고 하십니다. 어떤 내용이 맞을까요? 혹시 두 가지가 같은 말일까요?

마태복음에 집중해보면, 믿음이 약하기 때문이라고 하셨지만, 사실은 믿음이 없기 때문이라는 것을 알수 있습니다. 바로 뒤에 “겨자씨 한 알만한 믿음”만 있어도 못할것이 없다고 하시기 때문입니다. 이 믿음은 어떤 믿음일까? 무엇을 믿는 것일까? 여러가지 생각이 들지만, 결국엔 스스로 ‘나는 제대로 믿고 있는가?’하는 질문을 하게 됩니다. 다 그렇지는 않겠지만 어떤 일은 능력이나 돈이 없어서가 아니라 믿음이 없어서 안되는 것일지도 모르겠습니다. 그런 것이 있다면 깨닫게 하시기를 간구합시다.

조회수 0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읽을범위 : 마태복음 22장 묵상말씀 : 마 22:10~13 [종들이 길에 나가 악한 자나 선한 자나 만나는 대로 모두 데려오니 혼인 잔치에 손님들이 가득한지라 임금이 손님들을 보러 들어올새 거기서 예복을 입지 않은 한 사람을 보고 이르되 친구여 어찌하여 예복을 입지 않고 여기 들어왔느냐 하니 그가 아무 말도 못하거늘 임금이 사환들에게 말하되 그 손발을 묶

읽을범위 : 마태복음 21장 묵상말씀 : 마 21:28~31 [그러나 너희 생각에는 어떠하냐 어떤 사람에게 두 아들이 있는데 맏아들에게 가서 이르되 얘 오늘 포도원에 가서 일하라 하니 대답하여 이르되 아버지 가겠나이다 하더니 가지 아니하고 둘째 아들에게 가서 또 그와 같이 말하니 대답하여 이르되 싫소이다 하였다가 그 후에 뉘우치고 갔으니 그 둘 중의 누가

읽을범위 : 마태복음 20장 묵상말씀 : 마 20:13,14 [주인이 그 중의 한 사람에게 대답하여 이르되 친구여 내가 네게 잘못한 것이 없노라 네가 나와 한 데나리온의 약속을 하지 아니하였느냐 네 것이나 가지고 가라 나중 온 이 사람에게 너와 같이 주는 것이 내 뜻이니라] 예수님의 천국 비유가 이어집니다. 이번에는 천국이 포도원 주인 같다고 하십니다. 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