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1월 18일 화요일 신약통독 매일말씀묵상 ‘가이사의 것, 하나님의 것’

읽을범위 : 마가복음 12장

묵상말씀 : 막 12:17


[이에 예수께서 이르시되 가이사의 것은 가이사에게, 하나님의 것은 하나님께 바치라 하시니 그들이 예수께 대하여 매우 놀랍게 여기더라]


바리새인과 헤롯당은 성향이 정반대인 세력이었습니다. 바리새인은 보수적인 율법주의자들로 로마에 반대하고 세금 내는 것에 반대했습니다. 헤롯당은 유다 귀족들 중심의 친로마 세력이었습니다. 하지만 예수님을 공동의 적으로 삼고 연합을 한 것입니다.

그들이 예수님께 묻습니다. ‘로마에 세금을 바치는 것이 맞습니까? 바치지 않는 것이 맞습니까?’ 바치라고 하면 친로마 반민족 발언이 되고, 바치지 말라고 하면 현실 권력에 대한 반역이 되는 교묘한 함정이었습니다.

예수님은 돈에 새겨진 얼굴이 누구인지 물었고, 로마 황제라하니, 황제의 것은 황제에게 바치고 하나님의 것은 하나님께 바치라고 하셨습니다. 정말 시원하고 통쾌한 말씀입니다.


“가이사의 것은 가이사에게”라는 말은 세상 권력을 인정하고, 그것이 하나님이 허락하셨고 하나님의 역사 가운데 받은 권세라는 의미입니다. 또 그리스도인이 세상의 법을 지켜야 하는 근거가 되는 말씀입니다.

“하나님의 것은 하나님께”라는 말은 마땅히 하나님께 드려야 할 경배와 영광을 황제에게, 또 다른 무엇에 드리는 특권층의 잘못을 지적하신 말씀입니다.

나는 세상의 법과 상식을 잘 지키고 사는가? 질문하게 됩니다. 그리고 하나님께 드려야 할 경배와 믿음을 다른데 두고 있지는 않은지 말씀의 거울에 비춰보게 됩니다.

조회수 1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4월 3일 수요일 매일 말씀 묵상 [포기]

4월 3일 수요일 매일 말씀 묵상 읽을범위: 마태복음 23:34-39 묵상말씀: 마 23:38,39 “보라 너희 집이 황폐하여 버려진 바 되리라, 내가 너희에게 이르노니 이제부터 너희는 찬송하리로다 주의 이름으로 오시는 이여 할 때까지 나를 보지 못하리라 하시니라” [포기] 예수님이 앞으로 사도들과 믿는 자들을 박해할 것이라고 예언하시고, 그 죄가 유대인들

4월 2일 화요일 매일 말씀 묵상 [겉 희고 속 검은]

4월 2일 화요일 매일 말씀 묵상 읽을범위: 마태복음 23:13-33 묵상말씀: 마 23:26,27 “눈 먼 바리새인이여 너는 먼저 안을 깨끗이 하라 그리하면 겉도 깨끗하리라, 화 있을진저 외식하는 서기관들과 바리새인들이여 회칠한 무덤 같으니 겉으로는 아름답게 보이나 그 안에는 죽은 사람의 뼈와 모든 더러운 것이 가득하도다” [겉 희고 속 검은] 바리새인들

4월 1일 월요일 매일 말씀 묵상 [섬기고 낮아지면]

4월 1일 월요일 매일 말씀 묵상 읽을범위: 마태복음 23:1-12 묵상말씀: 마 23:11,12 “너희 중에 큰 자는 너희를 섬기는 자가 되어야 하리라, 누구든지 자기를 높이는 자는 낮아지고 누구든지 자기를 낮추는 자는 높아지리라” [섬기고 낮아지면] 예수님이 바리새인에 대해서 말씀하십니다. 그들의 말은 맞지만 그들의 행동은 본받지 말라고 하십니다. 말과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