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월 18일 월요일 매일말씀묵상 ‘말의 심판’

읽을범위 : 창 37:1~38:30, 마 12:22~45, 시 16:1~11, 잠 3:27~32

묵상말씀 : 마 12:33~37


["좋은 열매를 얻으려거든 좋은 나무를 길러라. 나무가 나쁘면 열매도 나쁘다. 열매를 보아 나무를 알 수 있다.

이 독사의 족속들아! 그렇게 악하면서 어떻게 선한 말을 할 수 있겠느냐? 결국 마음에 가득 찬 것이 입으로 나오는 법이다.

선한 사람은 선한 것을 마음에 쌓아두었다가 선한 것을 내놓고 악한 사람은 악한 것을 마음에 쌓아두었다가 악한 것을 내놓는 것이 아니겠느냐.

잘 들어라. 심판 날이 오면 자기가 지껄인 터무니없는 말을 낱낱이 해명해야 될 것이다.

네가 한 말에 따라서 너는 옳은 사람으로 인정받게도 되고 죄인으로 판결받게도 될 것이다."]


말은 사람을 드러냅니다. 외모는 꾸밀수 있어도 말은 꾸밀수가 없습니다. 말은 자기도 모르게 나오기 때문입니다. 예수님의 말씀인데, 심판 날에 자기가 지껄인 터무니 없는 말을 낱낱이 해명해야 한답니다. 그리고 말에 따라서 심판을 받는다고 하십니다. 무심코 했던 말, 농담으로 했던 말, 무지해서 했던 말, 일부러 한 악한 말… 얼마나 부끄러울까요? 한번 말하면 되돌릴 수 없는 것이 말입니다. 옳은 말, 덕이 있는 말, 위로하는 말, 사랑의 말을 하려면 얼마나 나를 가꿔야 할까요? 오늘 하루 복된 말을 하기 원하며 기도합니다. 그리고 하나님의 말씀과 사랑으로 나를 채워 그것이 말로 흘러나오기를 기도합니다.

조회수 0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읽을범위 : 요한일서 5장 묵상말씀 : 요1 5:4,5 [무릇 하나님께로부터 난 자마다 세상을 이기느니라 세상을 이기는 승리는 이것이니 우리의 믿음이니라 예수께서 하나님의 아들이심을 믿는 자가 아니면 세상을 이기는 자가 누구냐] 하나님께로부터 난 자는 성도들입니다. 성도들이 세상을 이깁니다. 하나님이 세상보다 크신 분이기 때문입니다. 세상을 지으신 하나님을

읽을범위 : 요한일서 4장 묵상말씀 : 요1 4:1 [사랑하는 자들아 영을 다 믿지 말고 오직 영들이 하나님께 속하였나 분별하라 많은 거짓 선지자가 세상에 나왔음이라] 요한이 성도들에게 주는 권면입니다. ‘영’이라는 말을 중요하게 말합니다. 교회에서도 영을 중요하게 얘기합니다. 그런데 그 영은 무엇인가요? 이렇다 저렇다 말은 많이 하지만 확실하게 아는 것은

읽을범위 : 요한일서 3장 묵상말씀 : 요1 3:17,18 [누가 이 세상의 재물을 가지고 형제의 궁핍함을 보고도 도와 줄 마음을 닫으면 하나님의 사랑이 어찌 그 속에 거하겠느냐 자녀들아 우리가 말과 혀로만 사랑하지 말고 행함과 진실함으로 하자] 부부간에, 부모자녀간에 사랑한다고 표현하는 것은 당연하면서도 말로 하기 어려운 일입니다. 그것이 힘들어서가 아니